홈으로...

데이터, 너무 줬나?…이통사, 망부하 우려

  • LV 14 아들래미
  • 비추천 0
  • 추천 7
  • 조회 1107
  • 자유
  • 2018.08.30 20:54

최근 이동통신 3사가 잇따라 더 많이 주는 데이터 요금제를 출시하면서 트래픽 폭증에 따른 네트워크 과부하 여부를 예의주시하고 있다.

자칫하면 망(網) 운영에 차질을 빚을 수도 있기 때문이다.

이통 3사는 이에 따라 큰 골격의 요금제 개편 이후 경쟁사 상품과 비교하며 요금을 추가 조정하던 과거의 관행도 미뤄두는 상황이다.

이통사가 최근 개편한 요금제의 골자는 단계별로 된 요금구조에서 데이터 제공량을 크게 늘리고, 그 한도를 넘어도 속도제어(QoS)를 통해 계속 데이터를 제공하는 게 골자다. 그로 인한 트래픽 폭증이 우려되는 상황인 것이다.

QoS 요금제 포문을 연 곳은 LG유플러스다. LG유플러스가 월 8만원대 완전무제한 요금제를 내놨을 당시 SK텔레콤과 KT는 선뜻 무제한 요금제 경쟁에 뛰어들지 못했다. 

비슷한 양의 주파수를 확보했지만, 가입자 수 차이 떄문에 무제한 요금제 트래픽을 감당할 수 없을 것이란 분석이 우세했기 때문이다.

업계 한 관계자는 “최고가 수준의 요금제 가입자 비중을 고려할 경우 보통 때는 네트워크 안정화가 가능하더라도 대형 스포츠 이벤트나 연말연시와 같이 트래픽이 몰릴 때는 대처하기 쉽지 않을 수 있다는 인식이 많았다”고 말했다.

특히 가입자 수에 따라 네트워크가 버틸 수 있는 한계도 다르다.

업계에서는 그에 관한 수치를 가입자 회선 대비 사용률을 뜻하는 회선가동률로 나타내는데, 지난 상반기 기준 가입자 1위 SK텔레콤은 74%에 달하는 반면 가입자가 가장 적은 LG유플러스는 56.9% 수준이었다. 

SK텔레콤의 추가 가입자 회선을 받을 수 있는 능력이 현재 네트워크 대비 4분의 1이라면 LG유플러스는 절반 가까이 남아있다는 뜻이다.

하지만 KT가 데이터온, 이후 SK텔레콤이 T플랜 요금제를 내놓으면서 이통 3사 모두 QoS를 통한 무제한 요금제 경쟁을 벌이게 됐다. QoS 요금제를 먼저 선보였던 LG유플러스는 월정액 별 요금제를 세분화하며 경쟁에 불을 붙였다.

이통 3사가 일제히 요금제를 개편했지만 추가적인 수정 개편은 일어나지 않고 있다.

지난 2014년의 경우 KT가 데이터 선택 요금제를 선보인 뒤 부가세 제외 월 6만원대 요금제에서 하루 만에 1천원씩 인하했던 추가 경쟁이 이번에는 나타나지 않은 것이다.

통신사 한 관계자는 “현재는 경쟁사가 더 유리한 요금제를 내놨다고 해도 대응에 나서기가 쉽지 않다”면서 “최소 한달 이상은 가입자 트래픽 변동을 지켜봐야 하는데 이미 신규 요금제 가입자의 트래픽이 이전 요금제와 비교해 폭등하는 양상을 보이고 있다”고 말했다.

 

추천 7 비추천 0

트위터 페이스북 다음요즘 싸이공감 구글 북마크 네이버 북마크
스마트폰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분류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 알림 스마트폰 게시판 이용시 주의사항 (30) LV admin 허니스 03-16 10697
4322 자유 SKT, 40만원씩 내걸고 011·017고객 퇴출작전 LV 15 아들래미 04-17 431
4321 자유 스마트폰 시장 정체 속 개도국 중심 피처폰 수요 크게 는다 LV 15 아들래미 03-15 549
4320 자유 '프리미엄·중저가 스마트폰까지'.. 삼성의 이유있는 '양면작전' LV 15 아들래미 03-09 689
4319 자유 '갤럭시S10' 자급제 모델 '날개' LV 15 아들래미 03-05 1746
4318 자유 LG전자 프리미엄 스마트폰 G8 체험단 모집 LV 15 아들래미 02-28 892
4317 자유 소니, 극장영화 감상용 스마트폰 내놨다 LV 15 아들래미 02-26 1125
4316 자유 "스마트폰 한계 넘는다"..삼성 폴더블폰 '갤럭시 폴드' 공개(종합) LV 15 아들래미 02-21 851
4315 자유 2019 스마트폰 대전 시작한다 LV 15 아들래미 02-18 712
4314 자유 갤럭시S10 및 10e, 출시 행사용 렌더링 사진 깜짝등장 LV 15 아들래미 02-13 1529
4313 자유 삼성 새해 첫 스마트폰 '갤럭시A9프로' 출시..59만9500원 LV 15 아들래미 01-25 1249
4312 자유 애플이 지난해 교환한 아이폰 배터리는 1,100만 대 LV 15 아들래미 01-21 929
4311 자유 삼성전자, 국내 안드로이드 파이 업데이트 로드맵 공개…'갤럭시S8·노트8' 3월 업데이트 예정 LV 15 아들래미 01-15 1231
4310 자유 프리미엄폰 'LG Q9' 11일 출시 (1) LV 15 아들래미 01-08 1231
4309 자유 2019년 스마트폰 구입 전 꼭 확인해야 할 5가지? LV 15 아들래미 01-02 1368
4308 질문 포코폰 괜찮을까요 LV 2 백두강산 11-21 1369
4307 자유 이 폰이 요즘 SKT에서 2G폰 이용자들에게 추천하는 폰 이래요 (1) LV 14 아들래미 10-31 2688
4306 자유 휴대폰 판매점 "SKT 영업 거부"..사상 초유 LV 14 아들래미 10-17 3135
4305 자유 아이폰Xs·XR 동시 출시..국산폰 60% 벽 허물까 (1) LV 14 아들래미 10-16 1442
4304 자유 LG전자, X300 오레오 업데이트…LG G6·G7 성능 업데이트 (1) LV 14 아들래미 10-05 1662
4303 자유 요금 차별? 데이터 없는 피처폰이 스마트폰보다 비싸 LV 14 아들래미 09-29 1137
4302 자유 애플 '아이폰XS·XS 맥스·애플워치4' 정식 출시.. 한국 출시는 언제? (1) LV 14 아들래미 09-25 1181
4301 자유 카톡 삭제 기능, "뭘 보냈길래?"…흔적남는 반쪽짜리 기능 (1) LV 14 아들래미 09-18 2071
4300 자유 아이폰XS '듀얼심' 한국에서는 지원 안 할 듯 LV 14 아들래미 09-14 1290
4299 자유 매달 6만9000원 내면.. SKT·KT 100기가, LG유플러스 매일 5기가 (1) LV 14 아들래미 09-10 1754
4298 자유 삼성전자, 폴더블 스마트폰 11월 공개 가능성 LV 14 아들래미 09-06 1159
4297 자유 사용자 몰래 가상화폐 채굴?…스마트폰 '크립토재킹' 주의보 발령 LV 14 아들래미 09-03 1166
4296 자유 이통 3사, 갤럭시워치 LTE 버전 31일 출시 (1) LV 14 아들래미 08-31 912
4295 자유 데이터, 너무 줬나?…이통사, 망부하 우려 LV 14 아들래미 08-30 1108
4294 자유 키즈폰 판매는 이통사 이름으로, AS는 중소제조사 책임 LV 14 아들래미 08-29 649
4293 자유 [이슈+] 이통사 저가요금제 개편 마무리..갈 곳 잃은 '보편요금제' LV 14 아들래미 08-25 728

조회 많은 글

댓글 많은 글

1/3
광고 · 제휴 문의는 이메일로 연락 바랍니다.  uuoobe@hotmail.com   운영참여·제안 | 개인정보취급방침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