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얻어먹는거 좋아하는 여직원..

  • LV guest 익명
  • 비추천 1
  • 추천 3
  • 조회 2015
  • 2020.05.20 00:41

입사한지 2달정도되엇는데요 연령대가 젊어서 그런지 친한 사람들끼리 한번씩 술자리를 자주 갖는편입니다.

 

회사에 여자들도 좀 잇는 편이긴한데...

 

저희 부서에 팀장,여자,저 이렇게 셋이잇구, 저희부서에 자주놀러오는 여대리 직원이잇습니다.

 

둘이 아주 친하더라구요 .

 

저랑은 아직 서먹하긴 한데 그래도 먼저 처음엔 말도 걸어주고 착하신분 같더라구요

 

그러던 어느 날 퇴근할 쯔음에 여대리 직원이 술이 좀 떙겻는지 저희부서여직원이 야근을 하게되서 같이 먹을사람을 구햇나봅니다.

 

먹을사람이래봣자 여대리 팀장 아니면 저희부서 팀장인데..이것도 나중에 얘기할부분이지만...자기 윗상사분들과 먹을려는거같더라구요..이유는나중에..

 

그러다 다 튕겨서 저한테 먹으러 가자고 꼬시더군요..

 

갈까말까 하다가 여대리가 좀 외모도 이쁘고 나름 회사에서 괜찮은(?)편에 속하다 보니 둘이서 같이 가게되엇습니다.

 

뭐 둘이 술먹을때 괜찮앗습니다. 회사생활은 어떠냐 전에 무슨일 햇냐는둥 어쩌구 저쩌구 말도 회사고충도 얘기하고 좋앗습니다.

 

그러다 저희부서 여직원이 온다고 하는데 여대리가 저보고.. 아 대리님(저의 직급도 대리)없어도 되겟는데요?하고 말하는데

조금 벙찜...;; 뭐 물론 농담일수도잇겟지만..

 

근데 솔까 둘이 먹기 좀 뻘쭘해서 평소 친한 회사동생잇는데 미리 섭외해놧는데 여직원도 온다는거엿죠..

 

그러다 나중되서야 여직원이 오고 2:1이 되엇는데 시끌해지고 1차끝날때쯔음 회사남동생 왓습니다.

 

그러던 중 저보고 계산하라고 하더군요.. 어차피 엔빵하면 된다고 여대리가그렇게 말하길래 앓겟다 하고 제가 결제햇습니다.

 

그리고 2차가서 회사남동생 한명더와서 남자셋 여자2이 되엇는데요.

 

그때 술을 얼마나 저를 멕이던지..

 

뭐암튼 2차도 제가 계산햇습니다.

 

술값이 한 12만원나왓나.?

 

그러고 나서 다음날이엇나 여직원 얼굴이 완전 만신창이가되어잇길래 물어보니깐 여대리집가서 한잔더햇는데 술되가지고 자빠졋다는군요..

 

그래서 제사 술적당히 드세요 이제 그러는데 갑자기 두명이서 저보고 제가 막 술먹이지 않앗냐고 모함하길래 순간 빡치더군요.

 

그래서 같이 먹은 회사동생한테 물어보니깐 제가 먹인적이 없고 오히려 당햇다네요..

 

뭐 그러고 잇는데 돈준다는 말을안하더라구요..

 

뭐이래저래 일때문에 좀 바빠서 정산을 못햇긴햇는데.. 시간이 지나니깐 다시달라기도 애매하고 회사남동생들은 알아서 챙겨주긴햇지만요.

 

그래서 이건아니다 싶어 저희 부서 여직원한테 조심스럽게 얘기햇죠, 그날엃마나왓는데 얼마씩만 달라고

 

안받기도 뭐하고 받기도 뭐한상황이 되엇지요..

 

여대리하고 저희부서 여직원하고 돈주더군요.

 

그리고 그 이후에 여대리하고 뭔가 어색해졋다고해야할까요? 저혼자 기분탓일수도잇지만 말이 별로 안오고 갑니다.

 

오히려 제가 피해다닌다는게 맞을까요..?

 

돈 괜히 받앗나 싶기도..

 

아 그리고 나중에 안사실이지만..여대리 이사람 얻어먹는걸 좋아한다는군요..;;

 

그래서 여대리 밑에 동생들한테 그렇게 이미지가 좋지 않은거같아요.. 특히 친한상사한테 빌붙는다고..

 

상사랑가면 자기 돈안쓰니깐.. 그래서 그런가..

 

처음엔 저한테 그래도 좀 잘해주긴햇는데 좀 다시보이더라구요...

 

그런데 왜이렇게 신경쓰이는지 참..회사계쏙다닐꺼면 계속 부딪쳐야하는데..

 

신경끄는게 답인지.. 조언좀 부탁드릴게요..

추천 3 비추천 1

트위터 페이스북 다음요즘 싸이공감 구글 북마크 네이버 북마크
LV 6 아하그렇구…
얼굴좀 이쁘고 기대기 좋아하는 애들이 좀 얻어먹으려는 경우 있어요.....케바케지만 알아서 안준다면 님한테 얻어먹으려 한듯......계속 돈 달라면 쪼잔한놈 되는거고 아님 돈 날리닌건대 쪼잔한놈이 차라리 갸들한테 나을듯.....
LV 6 kinh00
여자가 한번도 돈을 안쓰는경우 짠돌이라고 의심한번 해봐야 합니다 돈 한번도 안쓸려고 하는거네
그러다 사기도 많이당하는 요즘입니다 갑자기 큰돈이 필요해서 드라마처럼 돈좀빌려주실수 있으세요 하면서 돈 안갚을수도 있음
그런말 나올듯 조심하세요 돈 다 털릴기세네요 요새는 코로나때문에 경제 생활도 어려운데 그런여자들 조심하세요 신경 끄는게 답인거 같습니다 글을 읽어보니 정상은 아닌거 같네요 짠돌이같네요 ㅋㅋ 피해다니세요 사회생활하다보면 이런 사람 저런사람 다 만나는구나 여자 대리가 쪼잔하네 대리면 돈 쫌  벌꺼같은데 얻어먹고 다니니
LV 9 에헤이s
일부러안쓰는애들도 남자든 여자든 많은데 ㅎㅎ
근데 요즘은 엔빵이 거의 기본 아닌가요??
뭐 중요한 사이 아니면 그냥 신경끄셔도 되지 않을까 싶은데..
같은 부서도 아닌것같은데 굳이;;
LV 12 퇴갤이황
그러려니 하고 넘어가여....너무 신경쓰면 머리만 아퍼집니다.
LV 2 민영민영이
밥값 아낄려고 상사랑 밥먹는 사람이 어딨습니까? 상사한테 잘보이려고 사회생활하는거지 너무 본인 기준으로 생각이 치우쳐 있는거 같네요
LV 2 지구정복단
그냥 엔빵하고 신경 안쓰는게 나을듯요
고민상담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4601 얻어먹는거 좋아하는 여직원.. (6) LV guest 익명 05-20 2016
4600 컴퓨터가 렌섬웨어에 걸리는 이유좀 (2) LV guest 익명 05-19 578
4599 제가 일용직 알바로 (3) LV guest 익명 05-17 747
4598 영화 물어볼께요 (1) LV guest 익명 05-03 861
4597 근로자의 날에 근무 (4) LV guest 익명 04-30 1740
4596 DVD 플레이어 쓰시는분 USB문제좀 아시는분 (3) LV guest 익명 04-26 577
4595 아로마샵 (4) LV guest 익명 04-24 1827
4594 마스크랑 공적 마스크랑은 다른건가요 ??? (2) LV guest 익명 04-24 992
4593 바닥인코더 쓰시는분 크기변경 적당 비율좀요 LV guest 익명 04-22 191
4592 마스크 대리구매들었습니다 (2) LV guest 익명 04-21 677
4591 이놈의 코로나는 언제쯤 끝날까요 ?? (5) LV guest 익명 04-20 499
4590 몇살까지가 젊은 나이에 속하나요 50전인가요 ??? (10) LV guest 익명 04-19 922
4589 아빠가 바람폈어요 .. (7) LV guest 익명 04-18 2440
4588 주식 투자 관련 복합 고민입니다 (5) LV guest 익명 04-18 674
4587 유랑마켓 보기 별로 안좋던데 여러분은 어떠심 ? (3) LV guest 익명 04-18 453
4586 일때문에 너무 스트레스 받네요 (3) LV guest 익명 04-15 484
4585 이십세기 힛트쏭에서요 ? (5) LV guest 익명 04-11 672
4584 마스크를 도대체 안쓰는 사람들은 머임 ?? (10) LV guest 익명 04-11 1102
4583 돈 70이 급하게 필요한데 돈 빌릴데도 (5) LV guest 익명 04-11 1554
4582 꿈속에서 귀신꿈을꾸면 위험한건가요 (5) LV guest 익명 04-08 643
4581 전국적으로 오늘부터 재난 지원금 받을수 있는건가요 ??? (2) LV guest 익명 04-01 1980
4580 코로나때문에 택배운영중단인가요 ??? (7) LV guest 익명 03-29 948
4579 코로나로 인해 경기가 어려워서 경기도는 10만원은 준다는 소리를 들었습니다 (1) LV guest 익명 03-28 948
4578 부동산 이자,세금 때문에 죽겠습니다. (5) LV guest 익명 03-22 2131
4577 시디굽는 질문좀요 시디플레이어 틀면 버벅거리면서 나오는 이유좀 (1) LV guest 익명 03-21 420
4576 시디굽는 CD-RW요 어디서 가면 살수있을까요 (3) LV guest 익명 03-15 1363
4575 저만 이렇게 사는 건가요? (14) LV guest 익명 03-10 3414
4574 코로나에 따른 신혼여행 휴가 연기.. 이기적인건가요? (18) LV guest 익명 02-28 6162
4573 사직서 냇습니다...이직하기로 햇는데 잘한선택인지...마음이 무겁네요... (14) LV guest 익명 02-27 4149
4572 관두는게 좋을까 (4) LV guest 익명 02-25 1965
광고 · 제휴 문의는 이메일로 연락 바랍니다.  uuoobe@hotmail.com   운영참여·제안 | 개인정보취급방침
Copyright © www.uuoobe.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