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사회생활 잘 버티는 방법 없을까요..

  • LV guest 익명
  • 비추천 0
  • 추천 9
  • 조회 2399
  • 2020.01.08 14:10

사회초년생때 일했던 곳에서 정말 많이 스트레스를 받았습니다.
농담을 가장한 비아냥을 한사람이 시작하니까 모든사람한테 무시당하고
체구도 작고 만만하게 보였나봐요.

일주일에 한두번꼴로 있던 회식할때면 그렇게 절 싫어하던 사람들이 술만들어가면 우린 쿨하다 
단체로 쿨병에 걸려있고.. 다음날 출근하면 개판되듯 서로 싸우고..
스트레스를 너무 많이 받고 퇴사했는데
다른 회사로 이직을 해도 나를 만만하게 보겠지. 여기 회사사람들도 전 사람들이랑 다를바없겠지라는 트라우마로
겁부터 나고 친해지거나 같이 일을 하는게 어렵고요.
스스로가 많이 무너져버립니다.


잘 이겨낼수 있는 방법없을까요. 

추천 9 비추천 0

트위터 페이스북 다음요즘 싸이공감 구글 북마크 네이버 북마크
LV 9 에헤이s
일단 사회생활이라는게 한사람 한사람에게 다 맞출 수가 없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전 그냥 미친척합니다. 그리고 어느정도는 거리를 두고 지내구요.
같이 일하는 사람이지 평생을 함께 갈 사람은 될 가능성이 높지 않습니다.
어렸을 때 친구라는 개념이랑 크고나서의 친구라는 개념은 개념 자체가 다르더라구요.
실제로도 그렇구요.
누가 무시하거나 하면 바로 받아치기보다는 다른 곳 다른 상황에서 농담처럼 툭~ 던지면서 돌려까보세요.
아 이거 잘못건들면 안되겠는데? 싶으면 무시하는 사람 없을겁니다.
제가 얼마전 자격증때문에 한 교육원을 다닌적이 있었는데요.
그냥 석달만 볼 사람들이라고 생각하고 막 웃고다녔거든요.
역시나 슬슬 무시하는듯한 말을 날리는 사람들이 생기더라구요.
우리나라사람들 특성이에요.
자기보다 조금이라도 못나보이거나 아님 할말 못하게 생기거나 행동하거나 하면 깔아보는거,
계속 같이 일할 사람이면 한번쯤은 나도 성깔있다. 라는 걸 보여줄 필요성은 있지 싶습니다.

근데 이건 나중에 그런 일이 생겼을 때 문제고 일단 가면 딱 쓰고 상처 없는척 행동해보세요.
마음적으로 소위 '쫄림'은 마음속에 꾹 담아놓구요.
화이팅입니다 : )
LV 7 갱바라기
체구가 작아도...성질 죽이면서 지내다가...한 번 쯤은 꼰티(?)를 내면 안 건듭니다...아니...못 건듭니다...
저도 그렇긴한데...다 받아주다가....한 번 폭발하니 다음은 전혀 건들지 않습니다...
좋은 방법은 아니긴한데...그래도 체구가 작다고 무시하는 사람들한테는 그럴 필요도 있다고 봅니다...
무너지지 마시고 잘 이겨내시기 바랍니다....
LV 6 아하그렇구…
싸움은 깡다구 입니다......님이 작다고 무시할수도 있겠지만 님 무시하면 다시는 무시 못하게 되갚아야죠.....않그럼 계속 그럴 겁니다......다만 선빵은 되도록 피하세요.....요즘은 때리면 돈이라.....
LV 1 프로폴리스
자존감이 낮네요.
우선 일을 잘하세요. 일 잘하는 동료를 비아냥 거리는 사람은 없습니다. 내가 일을 잘하는지 못하는지는 본인이 제일 잘 압니다. 전체적으로 회사에서는 꼭 필요한 사람과 있으면 좋지만 없어도 그만인 사람이 있습니다. 꼭 필요한 사람 분류로 들어갈 수 있도록 일을 우선 잘하세요. 받은 만큼만 일한다는 생각을 하지말고 받은 것보다 일을 더 잘해서 내년엔 좋은 연봉을 받을 수 있도록 하겠다는 생각으로 일하세요. 지금은 업무를 배우는 시기이기 때문에 닥치는대로 배운다 생각하고 일을 한다면, 미래에 큰 도움이 될 겁니다.
단, 반복적인 단순 업무가 아니라 생산적인 일이어야 합니다.

두번째, 친해지기 어렵다면 안친해져도 됩니다. 왜 굳이 친해지려고 하죠? 회사는 학교가 아닙니다. 돈 받고 내 노동력을 파는 곳입니다. 부서간 업부 협조가 많다면, 상대 부서 사람과 친해지면 수월함이 많아지긴 하지만 안친해도 업무하는데 지장은 없습니다. 친해지기 어려운 분위기라면 노력하지 마세요. 다른 사람이 본인을 인정하고 필요로 하는 사람이라고 생각한다면 알아서 다가옵니다.

세번째, 항상 먼저 인사하고 자신감 있는 모습으로 다니세요. 상대방이 내 인사를 안받아 준다고 기분나빠하거나 위축되지 말고 계속 하세요. 내 할 일만 꾸준히 잘하면 되고, 그 다음 일은 상대방의 몫입니다.

네번째, 업무상 부탁이나 협조를 구할 때, 대부분은 그냥 가지만 가끔은 캔커피나 음료나 간식 등을 건네면서 요청해보세요. 얼마안되는 금액으로 많은 효과를 누리고 호감도도 높일 수 있습니다.

다섯번째, 상대방에게 만만하게 보이지 마세요. 사회에서 좋게 좋게 넘어가면 좋은 사람이 아니라 만만한 사람입니다. 별거 아닌 일은 그냥 넘어가도 되지만 문제가 될 만한 것들은 어필을 해야 합니다. 상대방을 행동하게 하는 것은 약점이나 아픈 곳, 미안하게 생각하는 부분을 공략하는 거예요. 그런 곳을 적당히 때리거나 필요에 의해서는 덮어줌으로써 좋은 관계를 유지할 수 있습니다.

모든 나라가 그렇지만 특히 한국 사람은 친해지면 서로 막 대하는 경우가 많죠. 회사에서 친구를 만들 생각을 하지말고 내 업무를 잘 하고 내 실력을 어떻게 하면 더 쌓을까를 먼저 생각하세요. 내 실력을 쌓을 생각을 먼저 하면 그런 부분들에 무뎌지게 됩니다. 실력이 쌓이다보면 자연스레 자존감도 높아지고요.
외모나 신체적 조건은 자신이 가지고 있는 컴플렉스 인거고 그건 결과적으로 놀리기 위한 약점일 뿐입니다.
자기 할 일 잘 하고, 적당한 거리를 두고 지내면 그런 농담 못합니다.

마지막으로 기분이 나빠지려고 하면, 그 사람에게 당신이 이렇게 자꾸 말을 해서 조금만 더 하면 기분이 많이 나빠져서 화가 날 것 같다고 말을 하세요. 내 감정이 뭣 때문에 나빠지려고 하는지 우선 말을 하고, 계속 그러면 화를 내도 됩니다.

그리고 잘나고 멋진 사람을 부러워하지 마시고, 그런 사람이 되도록 노력하세요.
LV 1 뚱보호호
항상 자신에대해 자신감을ㄱ 가지고 사세요 그게 최고입니다
고민상담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4617 사정 지연 콘돔 (1) LV guest 익명 08-14 1002
4616 형님들 내가 이상한가 조언좀 해줘(19금) (3) LV guest 익명 08-14 722
4615 이별선물 (1) LV guest 익명 08-10 608
4614 사연좀 들어주세요 아들이 붕신입니다.. (4) LV guest 익명 08-09 1276
4613 바닥인코더로 혹시 동영상 인코딩할때 안끈키게 하는법 아시는분 (3) LV guest 익명 08-07 169
4612 어느덧 백수 두달차 다되가네요... 하... (10) LV guest 익명 07-31 2772
4611 획기적으로 한번에 해결했읍니다 (4) LV 5 스머프리 07-15 3097
4610 남자연봉 5천 (15) LV guest 익명 07-12 11259
4609 삼성디지털 프라자에서 근무 (5) LV guest 익명 07-12 3988
4608 가전은 삼성 vs LG (11) LV guest 익명 07-12 2119
4607 일당차감지급.근로계약서미작성 (2) LV guest 익명 07-03 1215
4606 사타구니 간지러워 미치것습니다 (22) LV 3 가는자madpia 06-25 6170
4605 대출관련 고민 입니다 (4) LV guest 익명 06-19 2132
4604 수습기간..채용취소당햇네요...ㅠㅠ (14) LV guest 익명 06-02 8293
4603 영화인데요 링시리즈 다운받는곳좀 알수있을까요 (1) LV guest 익명 05-27 1031
4602 남자친구가있는애가 자꾸 연락이 와요. (10) LV guest 익명 05-26 8157
4601 얻어먹는거 좋아하는 여직원.. (12) LV guest 익명 05-20 7117
4600 컴퓨터가 렌섬웨어에 걸리는 이유좀 (2) LV guest 익명 05-19 2818
4599 제가 일용직 알바로 (4) LV guest 익명 05-17 2164
4598 영화 물어볼께요 (1) LV guest 익명 05-03 1560
4597 근로자의 날에 근무 (5) LV guest 익명 04-30 2512
4596 DVD 플레이어 쓰시는분 USB문제좀 아시는분 (3) LV guest 익명 04-26 1094
4595 아로마샵 (4) LV guest 익명 04-24 3152
4594 마스크랑 공적 마스크랑은 다른건가요 ??? (2) LV guest 익명 04-24 1588
4593 바닥인코더 쓰시는분 크기변경 적당 비율좀요 LV guest 익명 04-22 486
4592 마스크 대리구매들었습니다 (2) LV guest 익명 04-21 1181
4591 이놈의 코로나는 언제쯤 끝날까요 ?? (5) LV guest 익명 04-20 1074
4590 몇살까지가 젊은 나이에 속하나요 50전인가요 ??? (12) LV guest 익명 04-19 2068
4589 아빠가 바람폈어요 .. (10) LV guest 익명 04-18 4803
4588 주식 투자 관련 복합 고민입니다 (5) LV guest 익명 04-18 1548
광고 · 제휴 문의는 이메일로 연락 바랍니다.  uuoobe@hotmail.com   운영참여·제안 | 개인정보취급방침
Copyright © www.uuoobe.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