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돈 없다면서 쇼핑하고 모임가는 사람들은 먼가요?

  • LV guest 익명
  • 비추천 2
  • 추천 9
  • 조회 2719
  • 2019.05.23 21:52

제가 대학 시절 돈이 궁한 애들은 화장도 안하고 옷도 꾸진거 입고 다녔는데.

월급 받아서 돈 갚고 세금내면 없다면서.여자들은 신기하게 화장품 살 돈은 있나봐요.

모임도 돈 없는거 알아서 얻어먹는다고 당당하게 말하고요.

그러면서 일 힘들거나 맘에 안들면 바로 다른데 알아보고 돈 갚기 힘들다고 투덜대고.

제가 돈이 궁하다면 모임이나 화장품 일일이 챙길 틈이 있으면 투잡으로 빚부터 갚을거 같은데.

제가 이상한건지 그 사람이 이상한건지?

 

추천 9 비추천 2

트위터 페이스북 다음요즘 싸이공감 구글 북마크 네이버 북마크
LV 2 슈프림팀FF
그 사람이 무조건 이상한데요? 빌렸으면 갚아야죠 빌린게 우선순위가 아닌거부터가 손절 하셔야 할 지인이라고 생각합니다.
LV 7 고독한호야
저도 딱 비슷한거 겪어봤습니다.
나한테 돈 빌려가 놓고 제 때 갚기는 커녕!
굳이 밖에서 밥 사 먹고, 술 마시고, 부모 용돈도 챙겨주는데 돈 없다고 징징대더군요~

제일 어이가 없던 놈은 나한테 전에 돈 빌리고 몇 년간 안 갚는 놈 같이 욕 해놓고 똑같이 하던 놈!
지가 할 거 다 하고 너한테 줄 돈은 없다 이런 쓰레기들이죠~
몇백 만원 씩 친한 놈들 빌려줬다가 1/3 정도만 돌려받고 몇 년 지나도 저딴 식이길래
그런 놈들 여럿인데 결국 참다 참다 인연 끊어버렸어요~

(전 돈 빌린 적 몇 번 있지만 약속 기일에 무조건 갚았고~
날짜 다가오는데도 모자라면 노가다, 물류센터 밤샘 단기 알바를 해서라도 갚았었다죠
그런 시기엔 밖에서 밥, 술 못 사먹겠던데 말이죠)
가장 기분 나쁜건 지들이 제일 힘들어 죽을 것 같아 할 때
유일하게 손 내밀어 도와준 게 나인데 10년 전후의 인연을 저렇게 대하니 참 미치겠더군요~

법륜 스님이 이런 상황에 대해 조언하시더군요~
몇백만원으로 인생 공부 한 셈 치라고 수천만원, 수억 들어갈 뻔 한거 막은 셈 치라더군요 ㅜㅜ
LV 6 벚꽃은핑크
냅두세요. 그래도 먹고 살만하니까 그런겁니다.
LV 5 아하그렇구…
돈이 없다에 기준이 다릅니다.........원래부터 없던 사람은 1만원만 있어도 돈이 있는거지만 매일 지갑에만 100만원 갖고 다니던 사람이 10만원 갖고 다니면 없다고 할수도 있는겁니다.......살아온 환경과 기준이 다릅니다.....다만 그분들이 잘했다는건 아니고 제 상식에도 양아치로 보입니다.....빌린거부터 갚아야지........아무래도 가정환경이 그렇게 해도 된다고 가르친 거겠죠.....
LV 5 죽을맛이야
옛날 옛적에  초근목피로  목숨을 연명하던 시기에도  식량이 썩어나는 부자들은 잇었지요..
그게 세상이거든요.. 주로 정치적인 인성을 가진..  사기성도 있고  잔인하고.. 머 그런류의 사람들...  김일성  김정일 기멍은같은...
LV 2 나도굴
글쓴이께서 짜증 나시는 상황은 저도 어느 정도 이해와 공감은 갑니다

하지만, 자기 인생 자기 스타일대로 살겠다는데

그런 사람들에게 돈을 빌려주는 일이 없도록 조심하시고,
그런 사람들과 같이 모임 가지는 것 피하시고 (같이 먹고서, 나는 돈 없다 할 수 있으니)

괜히 그런 사람들 때문에 신경쓰고, 스트레스 받지 마시고
개무시 하시고 자기 생활에만 전념 하시는게 좋지 않을까 싶습니다
LV 1 카카오닙스
그 사람들이 어떻게 살던 그 사람들 인생입니다
님의 가치관에선, 그리고 일반적인 대다수 사람의 가치관으론 이해가 안되겠지만
굳이 나에게 피해를 주지 않는 이상 뭐라고 할 건 없겠죠
그냥 그러려니 하면 되죠.
괜히 급하다고 돈 빌려 달라고 할때 빌려주지만 않는다면..
LV 2
이건희도 항상 돈 없다고 합니다.
고민상담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4561 ㅌㅊㅌ 의뜻? (3) LV guest 익명 09-10 728
4560 배송기사 일... 기본급 325에 시작한다는데.. (5) LV guest 익명 09-10 858
4559 여친에게 실례겠죠 ? (4) LV guest 익명 09-08 1266
4558 트럭을 사서 오토바이를 싣고 다닐 수 있나요? (2) LV guest 익명 08-21 1736
4557 회사생활 원래 이렇게 힘든건가요? (16) LV guest 익명 08-13 3540
4556 주거침입 일까요 ? (6) LV guest 익명 08-12 2009
4555 부모님 눈치보면서 사는 사람인데요... (3) LV guest 익명 08-10 1703
4554 커플티, 커플신발 하고 남자랑 사진찍은 와이프 (9) LV guest 익명 08-09 4126
4553 형 무시하는 동생! (9) LV guest 익명 08-06 1252
4552 기름값 고민 (17) LV guest 익명 07-30 2050
4551 돈 빌려달려서 그럴려고 만나자고 했냐니까 섭섭하다네요! (11) LV guest 익명 07-18 3746
4550 유부녀와의 관계 (27) LV guest 익명 07-11 16628
4549 쓰레기 무단 투기 (7) LV guest 익명 07-10 1668
4548 31살 취업 고민입니다. (7) LV guest 익명 07-10 2260
4547 진로상담 (10) LV guest 익명 06-23 1247
4546 돈 빌리고 또 빌려달라면서 철면피인 전 회사동료! (14) LV guest 익명 06-13 4126
4545 동생 결혼 문제 (9) LV guest 익명 06-06 3257
4544 이 여자의 심리...여우인가...사람인가.. (13) LV guest 익명 05-28 6123
4543 가족이 길에 나앉게 생겼습니다. (7) LV guest 익명 05-25 5160
4542 돈 없다면서 쇼핑하고 모임가는 사람들은 먼가요? (8) LV guest 익명 05-23 2720
4541 여자가 진심일지..... (13) LV guest 익명 05-23 2793
4540 자기 멋대로 하는거 참아줬는데 헤어지자네요! (9) LV guest 익명 05-21 1857
4539 연애 정말 어렵네요 (4) LV guest 익명 05-20 2037
4538 근로 장려금 (4) LV guest 익명 05-16 2446
4537 법정관리 회사..괜찮을까요?ㅠ (6) LV guest 익명 05-15 1251
4536 저는 생리가 빨리 끝나는데요 어떻게 생각하는지... (7) LV guest 익명 05-11 4112
4535 저도 인간관계에 대한 짧은 생각 올려봅니다. (5) LV guest 익명 05-09 1540
4534 여자사람동생의 남여 관계 (4) LV guest 익명 05-07 5372
4533 인간관계,,, (2) LV guest 익명 05-07 923
4532 진정한 친구하나 없네요 (여자임) (18) LV guest 익명 05-02 5220

조회 많은 글

댓글 많은 글

1/3
광고 · 제휴 문의는 이메일로 연락 바랍니다.  uuoobe@hotmail.com   운영참여·제안 | 개인정보취급방침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