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19) 진지하게 여친과 잠자리에 대해 고민있습니다.(+내용 추가)

  • LV guest 익명
  • 비추천 2
  • 추천 9
  • 조회 6294
  • 2018.09.07 17:29

이전 글과 같은글이지만 끝에 내용이 조금 추가 되었습니다..ㅠㅠ

이전글 보신분은 뒷부분만 다시 봐주시면 감사하게습니다. 익명으로 해서 그런지 수정이 안되네요ㅠㅠ


간단히 소개하면 30살인 저와 29살 여자친구가 있습니다.

사귄지 이제 2년이 다 되어 가구요. 요즘 결혼 얘기를 조금씩 하고 있는 관계입니다.

다른건 다 좋습니다.

제 눈엔 더없이 이쁘고 몸매 좋고 착하고 절 좋아해주는 여자친구입니다.


최근 고민은 성관계입니다.


저는 성욕이 많은 편이라 생각합니다. 잠자리 스타일은 서로 애무를 진득하게 하고 후에 삽입을 즐깁니다.

입으로 해주고 받는 걸 좋아하고 이 과정이 없으면 밥먹는데 반찬이 없는 느낌입니다.

성기 애무도 좋아하구요. 그렇다고 막 야동에서처럼 절대 하지 않습니다.


여자친구는 키스만 해도 달아 오르는 스타일입니다만...

여기서 문제가 있습니다.여자친구는 애무를 안좋아 합니다.. 바로 삽입을 원합니다.

입으로 받는것 해주는 것..안좋아 합니다.(싫어하는 것 같습니다..)손으로 해주는것도 안좋아 합니다.

요즘에는 입으로 하면 입속 세균때문에 병에 걸릴수 있다고 아예 못하게 합니다.(샤워를 하고 와도...안되요)


삽입을 했을때도 조이는 느낌이 별로 없습니다.

그러다 보니 오래 하게 되고 여자친구가 아파하면 그만하게 됩니다.그럼 씻으러 가서 혼자 해결을 하구요..

이런경우는 5번에 1번정도 되는거 같습니다.


그리고 섹스를 그렇게 좋아하지 않다보니 일주일에 한번 만나는데 잦으면 2주에 1번?자주 못보면 한달에 한번 정도 입니다..

섹스스타일이 너무나 다른것이 고민입니다.

이쁘고 사랑스러운 여자친구에 대해 이런것으로 고민하는것도 나쁜놈 같습니다만...

성욕이 있는게 나쁜것도 아니고 범죄를 지르는것도 아닌데 혼자 해결하는 횟수가 많다보니사리가 쌓이는거 같고..

(섹스로 성욕이 해소되는것과 자위랑은 다르니까요..ㅠㅠ)

결혼하면 혼자 해결할 환경이 없을텐데..라는 걱정도 하게 됩니다..ㅠㅠ

 

적은대로 제가 원하는것과 이러면 좋겟다 이런내용까지 다 대화를 했었습니다.

그리고 여자친구가 안했으면 좋겠다 하는부분 그리고 원하거나 이러면 좋다라는 이야기를 했습니다.

여자친구 입장에서 좋다거나 원한다는 걸 저는 다 해줘야지 라는 생각에 물어봤습니다.

자기는 딱히 섹스가 좋은지 모르겠다고 따로 원하는건 없고 그냥 바로 삽입하고 끝났으면 좋겠다 라고 했습니다.


행님들 말씀해주신대로 대화를 해도 진전이 없고..

저는 조금씩 다른 방법 새로운 방법등으로 시도를 해도딱히 내켜 하질 않아 합니다..ㅠㅠ


그리고 여자친구 왈 "여자는 30이 넘으면 성욕이 올라간다던데 자기는 안그럴것 같다" 라며 

"시간이 지나도 성욕은 이대로 일것 같다" 라고 합니다..

그리고 최근에 "나는 굳이 섹스를 해야 하는지 잘 모르겠다" 라고 하더군요.ㅠㅠ


이 말을 듣고 나니 섹스를 해도 나만 좋을라고 하는 섹스가 되겠구나라는 생각만 들게 되서..이런글을 작성했습니다ㅠㅠ


먼저 이야기 하기 꺼려질까봐 저부터 자그마한 것부터 이야기를 하면서 대화를 시작해도 결국 제자리..ㅠㅠ그래서 제가 마지막줄에 더 나아질 기미가 보이질 않는다고 적었습니다..ㅠㅠ

 

혹시 이런 고민 하셧던 분들은 어떻게 해결 하셨나요??


참고로 반년 전부터 서로의 스타일에 대해 진지하게 대화를 하다보니 나온 결과입니다.이 상황에서 더 나아질 기미가 보이질 않습니다..ㅠㅠ 

추천 9 비추천 2

트위터 페이스북 다음요즘 싸이공감 구글 북마크 네이버 북마크
LV 2 qote56
섹스를 별루 좋아 하지 않는 여자들은  ( 혹시 귀차니즘이 심하거나  활동적이지 않는 성격? 운동 별루 안좋아 하고  잠이 많고 ^^ )  나중에 결혼하고 애 낳고  귀찮아 지면    섹스를 거부 하는  경향이 잇습니다.    에이 귀찮아..    이부분은  남자들도  잇고 여자들도 잇습니다.

부부관계에서    남편이  귀찮아 하는  성향으로  여자가 고민 하는 사람도 잇고    반대인경우도 잇습니다.

결혼에서  애 낳으면  집안살림하고 애 뒤치닥거리 하면 피곤해서  빨리  자고 싶어 하는 성격의 여자 스타일이 잇습니다.
속궁합이 안맞을거에요.        밖에서 풀어야 할겁니다..      어쩔수 없어요..
LV 1 nailblue
결혼하고 애기 낳으면 더 할 수 있어요
밖에서 푸는건 말도 안되고 그럴것 같으면 결혼은 다시 생각해보는게 낫다고 봅니다
LV 6 포도밭그남…
기승전 헤어지세요
님은 왕성하니까 결혼하고 외도하거나 잠자리불만표출로 아내폭행할 확률 백프롭니다.
여자분은 진짜로 se*에 관심이 없는지,또는 관심이 안생길려는지도 모르지만

의외로 속궁합이 중요합니다.
뭐 사귄지 오래되었으니 정으로 만나 정으로 살아 이카는데
떡정은 정 아닙니까 ㅋ
LV 2 나도굴
자세히 읽어 보니
참 어려운 문제인듯 합니다. 여자가 나이가 좀 들어서, 특히 아기 놓고 나서 성욕이 왕성해
지는 경우를 들어본 적은 있습니다만. 그걸 기대하고 여러 해를 기다린다는 건 어려울 것 같네요

제 생각에는 시간을 두고 여친이 오랄 쪽에 적응이 되게끔 유도 하는게 가능하다면
그쪽으로 해결책을 마련해 보는게 그나마 현실성이 있다고 생각합니다

단지, 서로의 성적 지향 차이 만으로 당장 헤어지기는 사실 쉽지 않잖아요?
그동안의 정 같은 것도 있고요. 하지만, 위의 해결책을 유도해 보면서 잘 안될 것
같으면. 결혼까지 가기 보다는 다른 인연을 찾아 보는게 낫다고 생각해요
LV 2 나도굴
오랄 받는 걸 싦어하는 여자가 의외로 아주 드물지는 않게 있더군요.
쓰신 내용을 봐서, 여성기 오랄 쪽은 포기하고, 남성기 오랄 쪽으로만 시간을 두고 유도해 보시고
이게 정말 잘 안될 것 같으면 심각하게 다른 인연을 생각해 보시기를 권합니다
LV 2 레드다이어…
속궁합이 중요하다고 하는데 속궁합이 좋았던 커플도 결혼하고 애낳고 살면 안하고 사는 사람들 많습니다.
하지만 무엇보다도 속궁합이 중요한 남자도 있겠죠. 그럼 속궁합이 맞는 여자를 찾는 것이 답입니다.

우리가 속궁합을 이야기 할 때 행위만을 이야기하는데 그 행위 조차도 상대방의 기분이나 의지, 이타심이 포함되기 때문에 속궁합도 역시 나는 이렇고 너는 이렇고 말로 따져서 해결될 수 있는 결코 문제가 아닙니다.

그렇게 말로 어필하다보면 결국 나는 집안일 할 때 설거지는 내가 맡을테니 당신은 청소기를 돌리고 내가 빨래를 널테니 당신은 빨래를 개어라라고 얘기하는 것처럼 매우 형식적으로 일처럼 느껴지고 거기에는 함께하는 행위라는 생각이 빠져있게 되어 점점 섹스는 남자 혼자 즐기는 행위라고 받아드려집니다.

막말로 상대방의 기분, 배려, 함께라는 노력 이런것들 다 필요없고 난 복잡한거 싫고 속궁합은 짜여진 각본처럼 숙달되고 당연한 행위처럼 하려면 그 대상은 찾을 수 있는 곳은 많습니다.

배우자는 절대 스팟만을 위한 섹스상대가 아닙니다. 속궁합이 정말 중요하다고 하시는 분들도 속궁합이 안좋다는걸 결혼 후에 얘기를 합니다. 결국 결혼생활에서 나오는 서로간의 핑계의 하나일뿐이죠. 실제론 속궁합이 정말 좋다고 얘기한 사람들도 결혼 후에 섹스 안하는 커플들도 많습니다

사랑하는 이성과 섹스를 할 때는 스킬이 중요한게 아닙니다. 나를 사랑해주고 나를 느끼게 해주고 우리가 함께 하고 있구나를 느끼게 해주는게 가장 중요합니다. 키스는 최소 얼만큼 애무는 어디서부터 어디까지 최소 얼만큼 너도 해주고 나도 해주고 이런식으로 정형화된 섹스를 하려고만 드시면 상대방은 섹스를 당연히 거부할 수 밖에 없습니다.
이 순간에도 여자한테 왜 남자만 이런 고민을 해야하느냐라고 생각드시면 그건 정말 여자를 섹스로봇쯤 생각하는것 밖에 안됩니다.

호흡을 느끼게 해주세요. 자꾸 정형화된 접근을 피하세요. 상대방이 마음을 열면 역시 그 상대방도 님을 위해서 한가지씩은 내어줍니다.
하지만 이러한 노력에도 만족할 수 없거나 상대방이 변하지 않는다면 더이상 고민할 필요는 없겠죠
LV 2 하얀돌고래
해결책은 사실상 없다고 봐도 무방합니다. 헤어짐을 각오하고 이야기해보세요 그래도 답없으면 어쩔수없습니다. 기본적으로 남자친구가 좋아해서 해주고 기분좋아하는.. 내 남자친구는 이런거 좋아해 이런 여자와 그냥 사랑하는행위 자체를 남자친구를 위해 한다는 마인드 요 두 부류로 놔뉘더군요 대부분 후자는 행위에 가치를 매기는 여성이더군요 일상에서도 나타나더군요 여자로써 받는사람 여자로써 해주는건 별로 없었네요.. 그냥 제 경험을 토대로 적어봅니다.. 결혼은 생각이 비슷하게 성장하며 답을찾으며 흘러가야겠죠? 저라면 결혼 한번 더 생각해보겠습니다
LV 5 아하그렇구…
일단은 그 여자분을 정말 사랑하시는지?정말 사랑한다면 일단 스스로와 안걸리게 업1소가 있을꺼고 그게 아니라면 헤어지시는게 맞겠죠.....체위를 바꿔본다든지 이것저것 시도 좀 해보셔여~~
LV 2 위풍당당여…
농담처럼 들리겠지만... 손등에 꿀..요플레 등을 발라서 먹게 한다.
그뒤 적응이 되거나 거부감이 없으면 점점 바르는 부위를 내려간다.
ㅡㅡ;;; 인식의 전환이 필요한 작업과 노력이 필요한 작업인듯 합니다.

입으로..그건 세균 어쩌구 저쩌구 하면서 싫어...가.. 것도 나쁘진 않네.. 좋다면 나도 좋아..로 바뀌게 잘 노력해야겠네요..
LV 5 쫄랑이님
아직 여친분이 오르가즘을 모르시는 분이네요. 결론적으로 오르가즘만 알면 바뀌실 겁니다.
노력 하시고 공부 하세요. 여친의 오르가즘을 위하여 부드럽게 부드럽게 부드럽게!!!!
LV 2 kk7865
30살이 지나서 성욕이 올라간다기 보다
30살 정도 되면 어릴때보다 더 많은 경험이 더 많이 쌓여서 요구량이 높아지는거 같습니다.
저희 와이프도 신혼땐 5분 정도만 건드려도 못 참겠다고 하더니
결혼 3년 넘어가니 1시간을 해줘도 더 해달라고 그럴때가 있습니다.
섹스는 몸으로만 하는게 아닙니다. 분위기 생각 몸 3가지가 조화를 이뤄야  하죠
여자친구가 거부가 심하다면 다른 부위를 적극적으로 애무해 보시고
분위기 좋은 곳이나 멘트를 준비해보세요
노력하시는 만큼 결과는 돌아 올겁니다.
고민상담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4516 무슨상황 일까요 (1) LV guest 익명 12-14 106
4515 교통사고 보험 지급 관련에 대해서 말이에요_ (2) LV guest 익명 12-11 211
4514 저도 보헤미안랩소디 보고싶어요. (7) LV guest 익명 12-11 253
4513 다들 잘사시나요? (10) LV guest 익명 11-26 1377
4512 담당자란 사람들이 너무하네요 (2) LV guest 익명 11-18 1620
4511 형님들 조언이 필요합니다 (2) LV guest 익명 11-15 1101
4510 외모평가에 대해서 어떻게 반응해야할까요.... (10) LV guest 익명 11-13 1280
4509 님들은 여자만날때 몇 살 연상까지 가능하신가요? (15) LV guest 익명 11-01 2936
4508 마음에 드는 여성 분이 생겼습니다 ㅎㅎ (4) LV guest 익명 10-30 1217
4507 같은반 8살 연하녀를 좋아하는데 어떻게 들이대죠.. (13) LV 1 훈훈함을넘… 10-23 4168
4506 인터넷이 가능한 주거공간이면요 (4) LV guest 익명 10-21 1021
4505 타사 면접시 언제 말씀드려야할까요.. (16) LV 2 유유베니 10-17 1039
4504 소개팅 후 친구로 지낼 수 있나요? (16) LV guest 익명 10-06 2694
4503 이 여자도 저에게 관심이 있는걸까요? (13) LV guest 익명 10-03 2885
4502 이상한 회사 입니다.... 진짜... (14) LV guest 익명 10-02 3787
4501 헤어지고 나서 하루하루가 힘듭니다 (15) LV guest 익명 09-27 2549
4500 관계후.. (8) LV guest 익명 09-25 7563
4499 어제 너무 억울한일을 당햇습니다...가게 상대로 무고죄 신고할려고 하는데.. (8) LV guest 익명 09-24 2400
4498 다시 올립니다 권태기로 헤어지자는 여자친구 (6) LV guest 익명 09-21 1796
4497 권태기로 헤어지자는 여자친구 (3) LV guest 익명 09-21 1128
4496 넋두리.. 연상의 회사 누나를 좋아합니다. (6) LV guest 익명 09-21 1811
4495 이직 고민입니다.. (6) LV 2 유유베니 09-17 860
4494 남여관계 상담 (8) LV guest 익명 09-12 3143
4493 앞날이 막막해요 (5) LV guest 익명 09-12 1428
4492 19) 여친과 잠자리 성기 애무에 대해 고민입니다. (14) LV guest 익명 09-11 8677
4491 19) 진지하게 여친과 잠자리에 대해 고민있습니다.(+내용 추가) (11) LV guest 익명 09-07 6295
4490 현실적으로 순수하게 사랑을 시작하고싶은?? 바보인가..ㅜ (4) LV guest 익명 09-07 910
4489 결혼을 생각하는 여자친구와 잠자리에 대해 고민입니다.. (6) LV guest 익명 09-06 1962
4488 7살 차이(저보다 어린) 여성에게 관심이 생겼어요.... (11) LV guest 익명 09-05 1974
4487 어떻게 해야 할까요??? (8) LV guest 익명 09-02 1028
광고 · 제휴 문의는 이메일로 연락 바랍니다.  uuoobe@hotmail.com   운영참여·제안 | 개인정보취급방침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