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아래 글쓴사람입니다..

고백했는데..  분명 차였고

 

이제 잊어가고있는데 제가 인스타 들어가보니 그분이 글을 써서 보게되었어요

 

'더이상 악몽을 꾸지않게 시간을 되돌리고싶다 그날 그때 그시간 그선택을 되돌리고싶다'

 

이말에 제가 다시 흔들리는데.. 그냥 가만히 있는게 좋은거겠죠..?

 

괜히 인스타 들어가서 보게되고.. 미치겠네요

 

 

 

 

추천 7 비추천 3

트위터 페이스북 다음요즘 싸이공감 구글 북마크 네이버 북마크
LV 6 배반자
힘들더라도 미련갖지 말고 끊어내야 합니다.

자신의 팔다리를 잘라내는 심정으로 마음 단단히 잡으세요.

그래야 나중에 후회를 안합니다. 지금 어물쩡 그냥 미련가지고 다시 연락하면

100% 후회합니다.
LV 10 Wnanderer
님은 상대에게 자신의 진심을 직접 전달한 상태고 상대도 그에 대답을 한 상태인데,
상대가 쓴 그 글이 구체적으로 어떤 의미인지를 님이 유리(?)한 방향으로 단정짓고
애 태우기 보다는, 상대의 입에서 직접 그때의 선택을 후회하고 있으며 되돌리고 싶다는
말을 듣지 못하는 이상 흘러가는 구름을 보는 정도로 생각하시는 것이 현명할 듯~ 
"어설픈 인정이 화를 부르듯 어설픈 미련은 재앙을 부른다"는 각오(?)로 어설픈 상태(?)"
에서 벗어나는 데 집중해 보세요.
LV 5 나라미르
그날 그때 그선택이 반드시 나라고는 할 수 없습니다.
지나간 것은 지나간대로~ 떠나 보내세요.
LV 5 아하그렇구…
그 분이 진짜 님에게 그런말을 할뜻이 있었음 직접 했어야죠.....그리고 그분이 말한게 님이 아닐수도 있어요......
LV 2 사용중인웃…
이 말이 정답.  이 말이 정답.  이 말이 정답.  이 말이 정답.  이 말이 정답.  이 말이 정답.  이 말이 정답.  이 말이 정답.  이 말이 정답.  이 말이 정답.
LV 5 언제나바늘…
사람을 잊는 데 있어 가장 좋은 방법은 그 사람의 소식을 듣지 않는 상태에서 시간의 흐름에 나를 맡기는 겁니다. 전 카톡에서도 지우고, 전화번호도 지웁니다. 프로필도 보고 싶지 않아서요. 혹시라도 다른 사람이 생겼다면 견디기 너무나 힘들 것을 알기에요.
모르는 게 약입니다.
LV 2 ilovu
뭔가 착각하고 계신거 같은데 그 문구는 님하고 전혀 상관없는 내용입니다.
상대방이 후회하고 있다면 다시 연락을 하게 되어 있습니다.
LV 2 사용중인웃…
팩폭 ㅋㅋㅋㅋㅋㅋ팩폭 ㅋㅋㅋㅋㅋㅋ
LV 2 인천오빠
여자분이 본인을 생각해서 끈 글은 아닌거 같구요
만약 그렇다해도 지금 상황에서 먼저 다시 대쉬하는것도 웃기구요
그냥 뭔가 복잡한 자기공황상태에 빠지신거 같은데요
운동을 하던지 뭔가 못했던 공부를 해서 자격증을 따던지 뭔가 생산적인 생각으로 뛰어넘어 보세요
결국 이러한 자신의 내면의 강정문제를 술이나 담배 혹은 그 외의 것으로 자학의 형태를 띄고
해결하려고 한다면 그건 착각이구요 자기 자신을 알 수 있는 전문적인 일을 하세요
쓸데없는 공상에서 빨리 빠져나오시기를 바랍니다

힘내세요
고민상담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4451 다시 할 수 있는 용기가 생기지 않아요 (7) LV guest 익명 06-15 2294
4450 저도 친구 문제로 고민이에요. (11) LV guest 익명 06-15 1865
4449 개인기준 너무스트레스 받는게 있습니다 (5) LV guest 익명 06-15 1272
4448 오랜만에 만난 동네 친구 때문에 감정이 복잡해 집니다. (8) LV 7 바람과물 06-14 2633
4447 이러한 감정이 이사람이라 그런건지 내가 바뀌건지 궁금합니다. (4) LV guest 익명 06-12 1643
4446 월급쫓아가면 상사가 문제고, 사람이 괜찮으면 일이 장난아니고,, (6) LV guest 익명 06-09 2139
4445 사이비종교에빠진그녀 (14) LV guest 익명 06-07 4082
4444 기다려달라는여자.. (10) LV guest 익명 06-06 3725
4443 소음관련 신고 방법 (5) LV 1 lucikky 06-05 1844
4442 고백했습니다. (7) LV guest 익명 06-05 2042
4441 좋아하는사람이 있는데요... (6) LV guest 익명 06-05 1846
4440 밑에 성추행범 몰린 사람입니다 (19) LV guest 익명 06-03 4358
4439 현금을 도난당했어요 (6) LV guest 익명 06-03 1970
4438 술취한 여성 집에 데려다주니.. 성추행범.. (23) LV guest 익명 06-01 6465
4437 (연애)전에 좋아했던 그녀와 여사친이 되고 다시 좋아하게 됬었다는.. (5) LV guest 익명 05-29 2474
4436 가성비 노트북 추천부탁드려요 (3) LV 3 신림동반백… 05-27 1832
4435 통신연체 압류건2 (7) LV guest 익명 05-24 2135
4434 사회생활에서의 술자리.... (14) LV guest 익명 05-19 3262
4433 통신연체~압류건~ (4) LV guest 익명 05-18 2187
4432 통신사 장기연체 가압류 압류에대해 (4) LV guest 익명 05-13 2711
4431 댕댕이에대한 진지한 고민 (10) LV 2 뷰티걸418 05-08 3379
4430 내일출근하시는분들 많나요??ㅠㅠ 하..암울하네요..ㅠㅠ (4) LV guest 익명 05-06 2015
4429 치아 누러면 입냄새 날거 같나요? (10) LV guest 익명 05-04 2491
4428 이여자와 결혼을 해야할까요 (24) LV guest 익명 05-04 6176
4427 아래 글쓴사람입니다.. (9) LV 2 타코야키닷 05-02 1581
4426 편의점 알바말고 다른일해야하나? (5) LV guest 익명 04-30 2278
4425 맛사지 젤 뜨거운가요 ? (3) LV guest 익명 04-24 3286
4424 전 남친 못잊겠다는 여친 (14) LV guest 익명 04-23 5599
4423 고민상담할곳이 없어서요..ㅠㅠ (9) LV 2 타코야키닷 04-22 2424
4422 이성 관계 질문 (9) LV 1 himalaya1 04-22 3034

조회 많은 글

댓글 많은 글

1/3
광고 · 제휴 문의는 이메일로 연락 바랍니다.  uuoobe@hotmail.com   운영참여·제안 | 개인정보취급방침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