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N번방 회원 속속 드러나나 "자수 전 음독, 경찰서에서 병원 이송"

  • LV 16 아들래미
  • 비추천 0
  • 추천 6
  • 조회 133
  • 2020.03.25 22:09
성착취 음란물이 유포된 텔레그램 'N번방'에서 공유된 사진을 갖고 있다며 자수한 20대 A씨가 음독을 한 사실이 뒤늦게 드러났다. 자수 직후 이뤄진 경찰 조사 과정에서 확인된 것으로, A씨는 병원으로 긴급히 이송됐다.

25일 전남 여수경찰서에 따르면 여수시 소재 직장인 28세 A씨가 전날 오후 11시 40분쯤 경찰서로 자수를 하러 왔다.

A씨의 휴대전화에서는 아동 음란물 등 340여장의 사진이 발견됐다.

A씨는 이들 음란물을 텔레그램을 통해 익명의 인물로부터 받았다고 진술했으며 최근 박사방 운영자 조주빈의 검거 후 N번방에서 공유된 음란물 소지자에 대한 처벌 촉구 여론이 높아져 불안해 자수했다고 동기를 밝혔다.

그런데 A씨는 경찰 조사가 진행되면서 얼굴이 파래지는 청색증 증상을 보이며 고통을 호소했고, 조사를 맡은 경찰관에서 경찰서에 오기 전 음독을 했다고 말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경찰은 119구급대를 불러 A씨를 응급 치료를 할 수 있는 광주 한 대형병원으로 이송했다.

현재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는 A씨는 생명에 지장은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조사가 완료되지 않은 상황에서 병원으로 이송된 A씨에 대해 경찰은 치료를 마치는 대로 A씨를 아동·청소년 음란물 소지 혐의로 입건할 방침이다.

추천 6 비추천 0

트위터 페이스북 다음요즘 싸이공감 구글 북마크 네이버 북마크
이슈/토론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16399 '조주빈과 딸 살해 모의한 공익 신상공개'…청원 20만↑ LV 16 아들래미 03-29 204
16398 잠자는 의붓딸에 '성관계' 시도한 계부…남편 선처 요구한 친모 LV 16 아들래미 03-29 175
16397 아동·청소년 음란물 제작·유포 등 성착취 범죄 5년간 3천906건 LV 16 아들래미 03-29 42
16396 [속보] 제주도 "유학생 모녀 역학조사 강남구청에 책임" LV 16 아들래미 03-29 65
16395 조주빈, 과거 보이스피싱 신고로 보상금·감사장 받아(종합) LV 16 아들래미 03-29 44
16394 '유아인 경조증' 발언 논란 대구 정신과 전문의, 숨진 채 발견 LV 16 아들래미 03-28 150
16393 자가격리 무시 제주 떠나려던 확진자 접촉자 2명 적발(종합) LV 16 아들래미 03-28 65
16392 [단독] "코로나19 소독 좀 하겠습니다"…가정 방문한 신원미상의 남성 LV 16 아들래미 03-28 119
16391 치매 어머니 때려 숨지게 한 아들 항소심도 징역 4년형 LV 16 아들래미 03-28 33
16390 "용돈 줄게" "못해도 돼"…10대라고 하니 5분만에 수십개 쪽지 LV 16 아들래미 03-28 142
16389 '박사방' 입금 40대남성 한강서 극단적 선택 "피해자와 가족에 미안하다" 유서 LV 16 아들래미 03-27 297
16388 조주빈은 임대주택 살던 뚜벅이…'박사방' 수입 어쩌고? LV 16 아들래미 03-27 242
16387 전주 요양병원 살인사건, 사망자 2시간 뒤에야 발견한 경찰 LV 16 아들래미 03-27 90
16386 조주빈, 아동음란물제작 등 12개 혐의…무기징역도 가능 [n번방 수사] LV 16 아들래미 03-27 124
16385 강남구청장 “제주도 여행 모녀 정신적 패닉…선의의 피해자” LV 16 아들래미 03-27 102
16384 음주운전 사고 낸 뒤 현장 출동 경찰 폭행한 30대 LV 16 아들래미 03-26 185
16383 경찰, '박사방' 조주빈에게 돈 보낸 동조자 일부 특정 LV 16 아들래미 03-26 137
16382 [단독]"요새 애 엄마들 너무 무섭다" 끔찍한 'n번방' 여아 성폭력 모의도 LV 16 아들래미 03-26 199
16381 조주빈 뒤이은 '태평양' 잡고보니 16세…지난 2월 구속송치 LV 16 아들래미 03-26 134
16380 "제주 여행후 확진, 미국 유학생에 1억 손배소" 제주도 '초강수' LV 16 아들래미 03-26 71
16379 "직원 내보내고 고사직전…당장 1000만원 빌려준대서 왔죠" LV 16 아들래미 03-25 196
16378 ‘초등학생 소송’ 한화손보 “고개숙여 사과…취하할 것” LV 16 아들래미 03-25 133
16377 조주빈 변호인 사임…"가족 설명과 달라 변론불가 판단"(종합) LV 16 아들래미 03-25 105
16376 조주빈, 암호화폐 지갑만 10여개…경찰, 유료회원 추적 중 LV 16 아들래미 03-25 55
16375 N번방 회원 속속 드러나나 "자수 전 음독, 경찰서에서 병원 이송" LV 16 아들래미 03-25 134
16374 나체로 폭력 행사한 ‘울산 터미네이터’ 입건 (1) LV 16 아들래미 03-24 597
16373 [속보] ‘n번방’ 전 운영자 ‘와치맨’ 징역 3년 6개월 구형 LV 16 아들래미 03-24 315
16372 일진다이아몬드 본사에서 일어난 일 LV 16 아들래미 03-24 210
16371 [단독] 수원여객 161억 횡령 도피 김씨 "돈은 라임 이종필에게 있다" LV 16 아들래미 03-24 132
16370 'n번방' 3대 운영자 중 '갓갓'만 미검거..IP 특정해 추적중 LV 16 아들래미 03-24 143

조회 많은 글

댓글 많은 글

광고 · 제휴 문의는 이메일로 연락 바랍니다.  uuoobe@hotmail.com   운영참여·제안 | 개인정보취급방침
Copyright © www.uuoobe.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