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스타 강사' 주예지 출연한 정책기자단 홍보 영상 삭제된 이유

  • LV 15 아들래미
  • 비추천 1
  • 추천 5
  • 조회 554
  • 2020.01.14 18:58

 '직업 비하 발언 논란'으로 네티즌들의 질타를 받은 주예지 강사가 출연했던 정책기자단 홍보 영상이 삭제된 가운데,

그 이유에 대한 대중의 궁금증이 증폭되고 있다.

14일 문화체육관광부(이하 문체부) 관계자는 인기 수학강사 주예지가 출연했던 문체부 산하 정책기자단 홍보 영상 및

글들을 홈페이지 등에서 모두 삭제했다고 밝혔다. 

 


앞서 주예지 강사는 정책브리핑 유튜브 채널에 게재됐던 영상에 출연한 바 있다. 그는 "수능을 마치신 수험생 분들이

방학을 알차게 보낼 수 있는 정보를 알려드리겠다. 안하면 손해"라며 기자단 참여를 독려했다.

 

하지만 해당 홍보 영상은 이날 오후 5시 기준, 삭제된 것으로 파악됐다.

문체부 관계자는 "주예지 강사는 한 번도 기자단 정식 홍보모델이었던 적이 없다.

 

일회성으로 유튜브 콘텐츠에 출연했던 것이 전부였다"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당시에는 유튜브에서 널리 알려졌으며 긍정적인 이미지를 가진 분이라는 추천을 받았다.

 

최근 직업비하 논란이 불거지며 해당 영상과 관련 글을 모두 내린 것"이라고 덧붙였다.

앞서 지난 13일 주예지는 자신의 유튜브 채널 라이브 방송을 진행 도중 한 시청자가 '수능 가형 7등급과 나형 1등급이

동급'이라고 채팅을 남기자, "아니다. 가형 학생들이 나형 학생들을 심각하게 무시하는 경향이 있는데 가형 7등급이 나형

본다고 1등급 안된다"고 말해 논란이 제기됐다.

주예지는 "솔직히 얘기해서 가형 7등급은 공부 안 한 거지 않냐"며 "노력했으면 3점짜리 다 맞히면 7등급은 아니다.

 

3점짜리 다 맞춰도 5~6(등급)은 가는데, 7등급 나온 건 3점짜리를 틀렸다는 거지. 안 한 거지"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특히 그는 손으로 용접하는 시늉을 하면서 "지잉"이라고 용접 소리를 흉내냈다.

 

주예지는 "(7등급 나오면) 용접 배워서 호주 가야 돼. 돈 많이 줘"라며 웃어 네티즌들의 많은 질타를 받았다.

해당 발언에 대해 시청자들은 용접공 비하 발언 등 특정 직업군 비하 발언이 아니냐고 지적했고, 주예지는 "여러분 내가

지금 더워서 헛소리를 하고 있죠"라고 수습하는 모습을 보였다.

그럼에도 논란은 커졌고, 주예지 강사 측은 "영상 내용 중 일부만 짜깁기돼 공유되며 논란이 증폭됐다. 이후 라이브

방송을 통해 직업 비하 내용이 아니었다고 해명했다"며 "향후 대응방안과 관련해 내부 논의를 진행하고 있는 중"이라고

말했다. 

추천 5 비추천 1

트위터 페이스북 다음요즘 싸이공감 구글 북마크 네이버 북마크
이슈/토론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17034 현직 판사가 동료 판사 고소…"재판 정보 외부 유출" LV 16 아들래미 08-14 58
17033 60대 남성, 내리막 달리던 전동 킥보드와 부딪쳐 중태…경찰 수사 착수 LV 16 아들래미 08-14 62
17032 "잃어버린 적도 없는 신용카드서 순식간에 500만원 빠져나가"..게임머니 '부정결제' 주의보 LV 16 아들래미 08-14 57
17031 노모 살해 자수한 40대 영장심사…"돈 때문에 다툰 적 없어"(종합) LV 16 아들래미 08-13 116
17030 대낮에 몸값 노리고 여성 납치·인질극 벌인 남성 검거 LV 16 아들래미 08-13 129
17029 어머니 살해 자수한 40대 남성…경찰, 체포 후 구속영장 신청 LV 16 아들래미 08-12 194
17028 마라토너 3명 차에 치여 숨진 울트라마라톤 관계자 검찰 송치 LV 16 아들래미 08-12 169
17027 “미스터트롯 티켓 구매하려다 사기 당했다” LV 16 아들래미 08-11 159
17026 강남 한복판 '묻지마 폭행'…"피해여성 3명 더 있다" LV 16 아들래미 08-11 134
17025 "죽으면 책임진다" 택시기사 역고소…구급차 운전자 '죄 안됨' LV 16 아들래미 08-11 191
17024 '노점상' 에서 200억대 주식부자 '슈퍼개미' 끝은.. 주가조작 징역 7년 LV 16 아들래미 08-10 244
17023 엄마·뱃속아기 숨진 보험금 95억원 교통사고..법원 "살인 아냐"(종합2보) LV 16 아들래미 08-10 151
17022 동료 경찰관 폭행한 경찰, "정직 3개월 과하다" 소송냈지만 LV 16 아들래미 08-10 115
17021 의암댐 전복 사고 실종자 수색 나흘째…인력 2576명 동원 LV 16 아들래미 08-09 95
17020 ‘보험금 95억원’ 만삭아내 살인 사건, 10일 결론…1심 무죄, 2심 무기징역 LV 16 아들래미 08-09 266
17019 [죄와벌]베이스기타 대여 후 반납안한 30대…처벌은? LV 16 아들래미 08-09 128
17018 나체로 잠든 여친 '몰카''…무죄→유죄 반전 이유가? LV 16 아들래미 08-09 391
17017 의암호 실종자 2명 시신 발견…업체직원·경찰관 신원 확인(상보) LV 16 아들래미 08-08 91
17016 광주 오피스텔 지하서 30대 숨진 채 발견.."빗물에 휩쓸린 듯" LV 16 아들래미 08-08 141
17015 의암댐 방류속 ‘인공섬 작업’ 지시는 누가…업체-춘천시, 주장 엇갈려 LV 16 아들래미 08-07 186
17014 "술 취한 엄마가 때려요, 도와주세요…" 집 뛰쳐나온 10세 딸 LV 16 아들래미 08-07 190
17013 “돈 때문에”… 이종사촌형 부부 찾아가 살해한 40대 남성 LV 16 아들래미 08-07 128
17012 [속보] 어린이집 교사, 33개월 아이 폭행…"뽀뽀 10번 거부해서" LV 15 아들래미 08-06 456
17011 의암호서 인부 물에 빠지자 구하려던 배 잇따라 전복 LV 15 아들래미 08-06 164
17010 당진서 자매 살해한 30대, 강도살인 혐의로 구속 기소 LV 15 아들래미 08-06 161
17009 "이자가 1억?" 저축으로 둔갑한 라이나생명 종신보험 LV 15 아들래미 08-05 343
17008 1000원~2만원 기프티콘 주고 미성년 성착취물 만든 배준환 '구속기소' LV 15 아들래미 08-05 276
17007 파주서 이종사촌 형 부부 살해한 50대 검거 LV 15 아들래미 08-04 171
17006 전 애인 납치해 차량 방화 후 달아난 50대 숨진 채 발견 (1) LV 15 아들래미 08-04 156
17005 충주서 몽골 국적 여성 살해 만취 40대 구속 LV 15 아들래미 08-04 179

조회 많은 글

댓글 많은 글

광고 · 제휴 문의는 이메일로 연락 바랍니다.  uuoobe@hotmail.com   운영참여·제안 | 개인정보취급방침
Copyright © www.uuoobe.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