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급식실 직원간 다툼으로 학교급식 중단..교육청 감사 착수

  • LV 15 아들래미
  • 비추천 0
  • 추천 7
  • 조회 513
  • 2019.11.29 18:28

최근 한 초등학교에서 직원 간 갈등으로 급식이 갑작스럽게 중단되는 일이 발생해 경기도교육청이 감사에 착수했다고

29일 밝혔다.

 

교육청에 따르면 지난 26일 오전 시흥 A 초등학교에서 영양교사와 조리종사자(조리사 및 조리실무사)들 사이에 갈등

으로 당일 급식이 중단됐다.

 

갑작스러운 급식 중단에 1천명이 넘는 A 초교 학생들은 밥도 먹지 못하고 하교해야 했다.

 

도교육청은 전날인 25일 영양교사와 조리사 간 조리도구 배치 등의 이유로 다툼이 시작된 것으로 파악했다.

 

말다툼 도중 조리실무사 1명이 병원으로 옮겨지는 일까지 발생하자 감정이 격해졌고, 학교 관리자들의 중재에도 갈등이

봉합되지 않았다.

 

조리종사자들은 영양교사에게 사과를 요청했으나 받아들여지지 않았고, 이날 급식이 중단되는 사태까지 벌어진 것이다.

 

이후 영양교사의 사과로 급식은 이튿날부터 정상 운영됐지만, 학부모들은 학교와 교육청에 급식 중단 사태 관련자들

징계와 급식실 전체 직원 교체, 재발 방지안 마련 등을 요구하고 있다.

 

시흥교육지원청 관계자는 "급식 중단 사태 전반을 살펴보고 법 규정 위반 여부 등을 따져볼 방침"이라며 "학부모들이

 최대한 빠른 처분을 원하고 있는 만큼 감사를 신속하게 마무리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추천 7 비추천 0

트위터 페이스북 다음요즘 싸이공감 구글 북마크 네이버 북마크
이슈/토론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16879 불법 체류자 23명 고용한 50대 농업인, 집유 2년 LV 15 아들래미 07-04 592
16878 "사귀는 사이"…치매 노인에 성범죄 저지른 70대 집행유예 LV 15 아들래미 07-04 660
16877 요금 시비로 택시에 동전 쏟아붓고 기사 살해한 60대 중형 LV 15 아들래미 07-04 464
16876 ‘구급차 막아선 택시’, 피해자 “소중한 골든타임 놓치는 일 되풀이 안돼” LV 15 아들래미 07-04 584
16875 자가격리 중 미국 다녀온 20대…출국 때까지 '프리패스' LV 15 아들래미 07-04 525
16874 성착취 영상물 촬영 10대 '장기 10년·단기 5년' 구형 LV 15 아들래미 07-03 676
16873 "택시기사가 구급차 가로막아 어머니 돌아가셨다"···경찰 수사중 LV 15 아들래미 07-03 514
16872 의정부 오피스텔 20대 여성 살해 40대 구속(종합) LV 15 아들래미 07-03 690
16871 한국체대 핸드볼팀서도 폭행사건…"엠티서 구타하고 흉기위협" LV 15 아들래미 07-03 444
16870 의사 대신 척추 수술한 간호조무사…경찰, 의료법 위반 송치 LV 15 아들래미 07-03 482
16869 누나 집에서 10대 조카 성폭행한 삼촌 '징역 10년' (1) LV 15 아들래미 07-02 980
16868 20대 여성 살해 후 자수한 40대 남성은 '직장 상사' LV 15 아들래미 07-02 684
16867 수익만 얻으면 OK? 조작방송 온상이 된 유튜브 LV 15 아들래미 07-02 596
16866 '익명성에 숨은 검은 손길' 랜덤채팅서 청소년 성범죄 심각 LV 15 아들래미 07-02 486
16865 "잘 살펴주겠다"고 해놓고선...19년의 인생 빼앗은 업주, 쇠고랑 LV 15 아들래미 07-02 502
16864 PC서 성착취물 '우르르'…N번방 동영상 구매자 131명 검거 LV 15 아들래미 07-01 766
16863 휴가 나온 현역 공군 부사관 낙동강 인근서 숨진 채 발견 LV 15 아들래미 07-01 507
16862 휘성에 수면마취제 판매한 30대 징역 1년 LV 15 아들래미 07-01 526
16861 ‘서울역 폭행남성’ 상습폭행 혐의 법원 송치…“6건 더 있어” LV 15 아들래미 07-01 418
16860 또래 여학생 성매매 강요·알선 10대들, 피해자 현재 5명(종합2보) LV 15 아들래미 07-01 509
16859 [단독]홍대 중국집서 흉기난동…끔찍 범행후 태연히 현장대기 LV 15 아들래미 06-30 742
16858 청주서 20대 시민이 몰카범 2명 잇따라 검거 LV 15 아들래미 06-30 540
16857 지인 뒤 봐주고 뒷돈 받은 경찰 간부 구속송치 LV 15 아들래미 06-30 473
16856 "기분 나빠서"…처음 보는 여성 폭행한 20대 검거 LV 15 아들래미 06-30 577
16855 ‘N번방’ 공범 아닌 단순 판매자도 첫 구속···법원 “사안 중대” LV 15 아들래미 06-30 510
16854 [단독] 빚 있는데 직장 잘린 사람들 노렸다…'잔인한 그놈들' LV 15 아들래미 06-29 722
16853 9세 아이 갇힌 가방 올라가 뛰었다…40대 여성 살인 혐의 기소 LV 15 아들래미 06-29 536
16852 택배기사 위장 수도권 주유소 등 22차례 절도 40대 구속 LV 15 아들래미 06-29 459
16851 유치원 식중독 사태 피해 학부모…"주홍글씨 낙인 말아달라" 호소 LV 15 아들래미 06-29 535
16850 경찰 '그것이 알고 싶다' 제주 변호사 피살사건 재수사 LV 15 아들래미 06-29 559
광고 · 제휴 문의는 이메일로 연락 바랍니다.  uuoobe@hotmail.com   운영참여·제안 | 개인정보취급방침
Copyright © www.uuoobe.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