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급식실 직원간 다툼으로 학교급식 중단..교육청 감사 착수

  • LV 15 아들래미
  • 비추천 0
  • 추천 7
  • 조회 156
  • 2019.11.29 18:28

최근 한 초등학교에서 직원 간 갈등으로 급식이 갑작스럽게 중단되는 일이 발생해 경기도교육청이 감사에 착수했다고

29일 밝혔다.

 

교육청에 따르면 지난 26일 오전 시흥 A 초등학교에서 영양교사와 조리종사자(조리사 및 조리실무사)들 사이에 갈등

으로 당일 급식이 중단됐다.

 

갑작스러운 급식 중단에 1천명이 넘는 A 초교 학생들은 밥도 먹지 못하고 하교해야 했다.

 

도교육청은 전날인 25일 영양교사와 조리사 간 조리도구 배치 등의 이유로 다툼이 시작된 것으로 파악했다.

 

말다툼 도중 조리실무사 1명이 병원으로 옮겨지는 일까지 발생하자 감정이 격해졌고, 학교 관리자들의 중재에도 갈등이

봉합되지 않았다.

 

조리종사자들은 영양교사에게 사과를 요청했으나 받아들여지지 않았고, 이날 급식이 중단되는 사태까지 벌어진 것이다.

 

이후 영양교사의 사과로 급식은 이튿날부터 정상 운영됐지만, 학부모들은 학교와 교육청에 급식 중단 사태 관련자들

징계와 급식실 전체 직원 교체, 재발 방지안 마련 등을 요구하고 있다.

 

시흥교육지원청 관계자는 "급식 중단 사태 전반을 살펴보고 법 규정 위반 여부 등을 따져볼 방침"이라며 "학부모들이

 최대한 빠른 처분을 원하고 있는 만큼 감사를 신속하게 마무리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추천 7 비추천 0

트위터 페이스북 다음요즘 싸이공감 구글 북마크 네이버 북마크
이슈/토론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15950 상가 옥상서 어머니 밀어 살해한 50대 아들 체포 LV 15 아들래미 12-31 126
15949 "단속 뜨면 대신 처벌받는 걸로"···바지사장 내세워 성매매업/소 차린 30대 LV 15 아들래미 12-30 178
15948 생방송으로 여고생 성추행한 50대 남성 BJ에 징역 2년6개월 LV 15 아들래미 12-30 189
15947 "택배 배송에 수레 사용 금지" 관리실 공고에 주민들이 붙인 쪽지 LV 15 아들래미 12-30 121
15946 경찰, 인천 '현대판 장발장' 신고 출동 경찰관 2명 훈방 경위 등 확인 LV 15 아들래미 12-30 104
15945 금 거래 중 강도에 폭행당해 숨져..용의자 행방 묘연 LV 15 아들래미 12-30 88
15944 지적장애 며느리 강제 추행한 지적장애 시아버지 항소심서 감형 LV 15 아들래미 12-29 167
15943 PC방서 지인에게 흉기 휘두른 50대 도주…경찰 추적 LV 15 아들래미 12-29 93
15942 수능 끝났는데 "점심 먹고가라"···무상급식에 붙잡히는 고3 LV 15 아들래미 12-29 133
15941 "왜 무시해"… 말다툼 중 아내 살해한 남편 긴급체포 LV 15 아들래미 12-29 75
15940 알고 지내던 여성 살해·시신 훼손한 70대 남성 붙잡혀 LV 15 아들래미 12-29 100
15939 '닭강정 주문' 사건과 닮은 꼴?…이번엔 중국집 등 115만원 거짓주문 LV 15 아들래미 12-28 168
15938 ‘현대판 장발장’의 진실?…“돈 빌려주니 도박했다” “병은 핑계” LV 15 아들래미 12-28 131
15937 [단독]"괴롭힘과 폭행 당해" 친구 수십차례 찔러 살해한 초등생 LV 15 아들래미 12-28 131
15936 "음식 배달하는데 비명소리가" 배달원 신고로 성폭행 남성 체포 LV 15 아들래미 12-28 192
15935 길 잃은 반려견 '토순이' 잔혹 살해한 20대 남성 구속기소 LV 15 아들래미 12-28 166
15934 "자는 것 깨웠다"며 술취해 주먹 휘두른 육군 상병 LV 15 아들래미 12-27 132
15933 초등생이 친구 흉기로 찔러 숨지게 해 LV 15 아들래미 12-27 108
15932 전 프로야구 선수부터 국악인까지…새내기 경찰관들의 이색 경력 LV 15 아들래미 12-27 119
15931 '닭강정 사건', 진짜 '범죄' 였다...업주 "거짓말? 선의 모욕" LV 15 아들래미 12-27 113
15930 남학생 제자 볼에 뽀뽀하고 학부모 협박한 중학교 교사 LV 15 아들래미 12-27 173
15929 '국세청 사칭하고 저금리 유혹하고' 보이스피싱 일당 검거 LV 15 아들래미 12-26 124
15928 고교시절부터 괴롭혀 온 피해자 집으로 닭강정 30인분 주문한 20대들 LV 15 아들래미 12-26 110
15927 '몸캠피싱' 조직 하나에 657명이 32억원 뜯겼다…경찰 "상시 단속" LV 15 아들래미 12-26 145
15926 방탈출카페 등 신종업/소도 내년부터 소방교육 기회 LV 15 아들래미 12-26 98
15925 실수로 작동시킨 방화셔터에 등굣길 초등학생 목 껴… 의식불명 LV 15 아들래미 12-26 160
15924 말뚝 위에 널브러진 ‘고양이 사체’…경찰 수사 LV 15 아들래미 12-25 126
15923 속초시의원-시민 '길거리 몸싸움'… "상대방 잘못" 주장 엇갈려 LV 15 아들래미 12-25 81
15922 산재 치료하러 병원 다녀오다 교통사고 사망…법원 “업무상 재해” LV 15 아들래미 12-25 98
15921 "대출금리 낮게 해줄게"…보이스피싱 인출책·전달책 구속 LV 15 아들래미 12-25 67

조회 많은 글

댓글 많은 글

광고 · 제휴 문의는 이메일로 연락 바랍니다.  uuoobe@hotmail.com   운영참여·제안 | 개인정보취급방침
Copyright © www.uuoobe.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