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혼자 사는 여성 따라가 침입 시도 30대 '징역 4년'

  • LV 15 아들래미
  • 비추천 0
  • 추천 7
  • 조회 144
  • 2019.11.24 08:09

혼자 사는 여성을 뒤따라가 집 출입문을 붙잡고 침입하려 한 혐의 등으로 재판에 넘겨진 30대 남성이 실형을 선고받았다.

광주지법 형사11부(송각엽 부장판사)는 주거침입, 강제추행, 특수강도 등 혐의로 기소된 김모(39) 씨에게 징역 4년을

선고했다고 24일 밝혔다.

40시간의 성폭력 치료 프로그램 이수와 3년간 아동·청소년 관련 기관 및 장애인복지시설 취업제한도 명령했다.

김씨는 지난 6월 19일 오전 0시 4분께 광주 서구 한 오피스텔에서 술에 취한 여성을 발견하고 뒤따라가 "들여보내 달라.

재워달라"며 집 현관문을 못 닫게 붙들고 침입하려 한 혐의를 받고 있다.

그는 피해자를 부축하는 척 접근해 현관문 잠금장치 비밀번호를 누르는 것을 엿보고 메모해뒀으며 건물 밖을 살피고

다시 돌아와 피해자가 잠들었는지 확인하려 초인종을 누른 것으로 조사됐다.

지난 5월 30일 새벽 술 취해 걸어가던 여성을 뒤따라가 거리에서 추행하고, 5월 25일 새벽 PC방에서 종업원에게 수면제

성분의 약을 탄 음료수를 건네 쓰러지게 한 뒤 CCTV 본체와 현금 3만5천원을 빼앗아 달아난 혐의도 받고 있다.

재판부는 "피고인은 피해자가 자신을 뿌리치고 집에 들어가자 문고리를 잡고 문을 닫지 못하게 했다"며 "초인종을

누르고 집 안의 반응을 살피거나 엘리베이터 너머 벽 뒤에 숨어 피해자의 집을 계속 주시했고 경비원이 오자 도주했다

"며 주거침입 의도가 있었다고 판단했다.

이어 "한 달 사이 다수의 피해자를 상대로 범행을 지속했으며, 계획적 범행으로 보이고 수법이 좋지 않다"고 덧붙였다. 

추천 7 비추천 0

트위터 페이스북 다음요즘 싸이공감 구글 북마크 네이버 북마크
이슈/토론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15920 함께 술 마시던 40대 폭행해 숨지게 한 10대 징역 7년 선고 LV 15 아들래미 12-25 116
15919 대구 주택서 일가족 4명 숨진채 발견…경찰 "생활고 추정" LV 15 아들래미 12-24 146
15918 키오스크 앞서 화내는 노년층…불만 표적이 된 현장직원 [뉴스+] LV 15 아들래미 12-24 106
15917 '5천억원대 백신 입찰담합' 의약품 도매상 구속기소 LV 15 아들래미 12-24 127
15916 둔기 휘두르던 남편 때려 살해한 아내, 구속영장 신청 LV 15 아들래미 12-24 104
15915 "불량 전기장판 바꿔달라" 주민센터 불 지르려 한 50대 검거 LV 15 아들래미 12-24 105
15914 1·2등이 회장 아는 사이..명지대 총여학생회 '수상한 이벤트' LV 15 아들래미 12-23 149
15913 변시 다섯 번 낙방.. 다른 로스쿨 가도 더는 시험 못 봐요 LV 15 아들래미 12-23 112
15912 내년 여름 좌석도 동났다..'분노 유발' 아시아나 마일리지 LV 15 아들래미 12-23 114
15911 [단독] 군납업자, 경찰·조폭 짜고 민간인 감금 LV 15 아들래미 12-23 84
15910 묻지마 방화 30대 남성 “초라하게 살고싶지 않았다” 횡설수설 LV 15 아들래미 12-23 113
15909 “제가 왜 교수님 집에 가야 하죠?” “치마 싫어요” 익명 고발글 LV 15 아들래미 12-22 164
15908 "귀여우니까 만질 수도"…10대 성희롱 기획사 대표 실형 LV 15 아들래미 12-22 109
15907 이월드 놀이기구, 부메랑 코스터 안전센서 오작동으로 멈춰 LV 15 아들래미 12-22 86
15906 불 지르고 나갔다가 짐 챙기려 다시 와 화상 입은 방화범 LV 15 아들래미 12-22 79
15905 목줄 풀린 대형견에 60대 여성 물려 중상..피해자 반려견은 물려 죽어 LV 15 아들래미 12-22 90
15904 구미서 지인 때려 숨지게 한 40대 술집 주인 검거 (종합) LV 15 아들래미 12-21 108
15903 술 마시고 차량 사고 낸 친구 감싸며 경찰 음주측정 방해한 20대들 LV 15 아들래미 12-21 95
15902 미스코리아 “만나는 남자가 4억 줘”…‘자랑 카톡’이 소송전으로 LV 15 아들래미 12-21 217
15901 ‘형사 60명이…’ 진료 도중 도주한 절도 피의자, 사흘 만에 검거 LV 15 아들래미 12-21 95
15900 현직 경찰관, 술 취한 상태서 택시기사 폭행해 입건 LV 15 아들래미 12-21 136
15899 지적장애인 수년간 일 시키고 임금 안 준 50대 2심도 실형 LV 15 아들래미 12-20 157
15898 술 취해 잠든 동아리 부원 성폭행 의혹… 서울 사립대 남성 수사 중 LV 15 아들래미 12-20 168
15897 등교하던 여고생 납치? “길 묻다 돌변” vs “욕해서 입막아” LV 15 아들래미 12-20 182
15896 12만명 투약 분량(130억) 필로폰, 제주 밀반입 외국인 검거 LV 15 아들래미 12-20 129
15895 새벽에 상가 청소하던 50대 여성 강제추행 시도한 20대 남성 검거 LV 15 아들래미 12-20 175
15894 7개월 딸아이 방치해 숨지게 한 부부…남편 징역 20년 LV 15 아들래미 12-19 136
15893 이춘재 8차사건 재수사 40대 경찰관…모텔서 숨진채 발견 LV 15 아들래미 12-19 132
15892 현직 경찰관, 대학 후배 집에서 발견한 남성에게 칼부림 LV 15 아들래미 12-19 122
15891 '30만원 월세' 8개월 밀린 실직 여성, 극단적 선택 직전에 구출 LV 15 아들래미 12-19 113

조회 많은 글

댓글 많은 글

광고 · 제휴 문의는 이메일로 연락 바랍니다.  uuoobe@hotmail.com   운영참여·제안 | 개인정보취급방침
Copyright © www.uuoobe.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