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수능 감독관 상대로 수험생 소송 제기⋯재판부 일축

  • LV 15 아들래미
  • 비추천 0
  • 추천 7
  • 조회 262
  • 2019.10.09 22:50
대학수학능력시험을 본 수험생이 시험 감독관을 상대로 소송을 냈지만 법원이 기각했다.

9일 연합뉴스에 따르면 서울중앙지법 민사항소7-2부(최호식 부장판사)는 A씨가 국가와 B씨를 상대로 낸 손해배상 청구 소송 항소심에서 1심과 같이 원고 패소로 판결했다.

지난해 11월 15일 2019학년도 수능에 응시한 A씨는 이날 2교시 수학 영역 시험이 진행될 때 시험장을 감독하던 B씨가 문제지의 이름과 수험번호를 컴퓨터용 사인펜으로 기재할 것을 지시했다.

A씨는 이런 B씨의 지시 때문에 수학 영역에서 평소보다 낮은 점수를 받고 지원하던 대학에 불합격해 정신적 손해를 입었다며 국가와 B씨를 상대로 700만원을 청구했다.

A씨는 수능시험의 감독관과 수험생 유의사항 중 답안지가 아닌 '문제지'를 컴퓨터용 사인펜으로 적으라는 규정은 없다는 사실을 근거로 들었지만 1·2심 재판부는 A씨의 이런 주장을 받아들이지 않았다.

항소심 재판부는 "우선 수능의 답안지 기재는 컴퓨터용 사인펜을 사용하는 것이 원칙이고, 감독관은 매 교시 응시자 본인 여부를 확인하면서 문제지와 답안지의 기재사항이 누락되지 않았는지 확인하는 절차를 거쳐야 한다"며 "특히, 문제지의 인적사항이 지워지거나 수정되면 향후 문제지의 내용을 확인하거나 응시자의 답안지와 비교하는 경우 응시자가 불이익을 감수하게 될 가능성이 있다"고 설명했다.

즉, 답안지와 문제지의 기재사항을 모두 확인해야 하는 감독관의 역할을 고려했을 때 수험생에게 불이익이 생길 수도 있는 문제를 지적하는 것은 정당하다는 의미다.

재판부는 "인적사항을 수정하도록 한 B씨의 행위가 강압적이거나 반복적으로 이뤄지는 등 객관적 정당성을 상실했다고 인정할 증거가 없다"고 덧붙였다.

추천 7 비추천 0

트위터 페이스북 다음요즘 싸이공감 구글 북마크 네이버 북마크
이슈/토론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16205 장애인 꼬드겨 아파트 당첨시킨 뒤 분양권 전매 브로커 적발 LV 15 아들래미 02-19 71
16204 약국 연결도로에 장애물 설치해 교통 방해 대학병원 직원 2명 벌금형 LV 15 아들래미 02-19 24
16203 북한산 무연탄 중국산이라고 속여 포항항에 들여온 무역업자 징역형 선고 LV 15 아들래미 02-19 23
16202 '동료 교수 성추행' 전북대 교수, 교육부 재심의 끝에 해임 LV 15 아들래미 02-19 36
16201 ‘이틀간 집단폭행’ 청소년 3명에 징역형…“죄질 나빠” 형법 적용 LV 15 아들래미 02-19 35
16200 나주 A신협 전 임원 '억대 사금융' 알선…징역 3년 법정 구속 LV 15 아들래미 02-18 68
16199 전통무예 관장이 수련생 폭행치사…1심 징역 7년 LV 15 아들래미 02-18 51
16198 "KF 마스크 싸게 판다" 속여 1억여원 가로챈 30대 구속 LV 15 아들래미 02-18 53
16197 코로나19 속 '서울대 축소 졸업식'…성적 우수자만 참석 논란 LV 15 아들래미 02-18 35
16196 중국 다녀온 뒤 사망 관악구 30대 남성 코로나19 '음성' (1) LV 15 아들래미 02-18 86
16195 간호사 탈의실 불법촬영 시도한 의사 '실형' LV 15 아들래미 02-17 262
16194 'PC방 살인' 김성수, 대법원 상고 취하…징역 30년 확정 LV 15 아들래미 02-17 102
16193 소독위해 집 밖 대기하던 30번 환자 인터뷰.. 보도준칙 어긴 취재경쟁 '뭇매' LV 15 아들래미 02-17 62
16192 영종도 병원서 위내시경 검사받은 40대 여성 숨져(종합) LV 15 아들래미 02-17 70
16191 동대구역서 '코로나19 환자 추격 몰카' 유튜버 4명 입건 LV 15 아들래미 02-17 71
16190 우한에서 시작한 바이러스! 코로나에게서 아이들을 지켜내려면? LV 1 쑤아띠 02-17 123
16189 해양대생 해외실습중 사망···40도 고열 13시간뒤 병원보냈다 LV 15 아들래미 02-16 313
16188 라임 '사기 혐의' 무역금융펀드 전액 손실?…피해 규모는 LV 15 아들래미 02-16 80
16187 금감원, 우리은행 '비번 도용' 기관 제재도 한다 LV 15 아들래미 02-16 30
16186 공포의 아랫집 아저씨…여고생 끌고가려다 미수 '실형' LV 15 아들래미 02-16 225
16185 도박빚 갚아준 아내 몰래 또 도박 .."이혼" 카톡에 살해한 40대 LV 15 아들래미 02-16 115
16184 만취 상태로 택시기사·경찰 폭행한 현직 경찰관 입건 LV 15 아들래미 02-15 89
16183 투신자 구하려다… 한강경찰대 수상구조요원 순직 LV 15 아들래미 02-15 94
16182 상품권 판매장서 주인 폭행하고 2천여만원어치 빼앗은 30대 체포 LV 15 아들래미 02-15 59
16181 배달의민족 배달하면 진짜 월 400만원 번다고? LV 15 아들래미 02-15 168
16180 [법대로]중학생에게 렌터카 준 업체…사고책임 비율은? LV 15 아들래미 02-15 49
16179 슬롯머신 절도 용의자 2명 스페인서 붙잡혀 LV 15 아들래미 02-14 191
16178 가출소녀 먹이고 재워주며 성관계…법원 "성매수 해당" (1) LV 15 아들래미 02-14 781
16177 목동 한의사 일가족 비극, 남긴 8장의 유서엔… LV 15 아들래미 02-14 320
16176 농로 옆 20대 백골시신..CCTV 두 장면이 계부를 지목했다 LV 15 아들래미 02-14 227

조회 많은 글

댓글 많은 글

광고 · 제휴 문의는 이메일로 연락 바랍니다.  uuoobe@hotmail.com   운영참여·제안 | 개인정보취급방침
Copyright © www.uuoobe.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