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재력가 행세로 7억 뜯은 여성⋯법원, 징역 6년 선고

  • LV 15 아들래미
  • 비추천 0
  • 추천 7
  • 조회 499
  • 2019.10.09 22:39
재력가 행세를 하며 7억원 이상을 가로챈 60대 여성이 1심에서 중형을 선고받았다.

9일 연합뉴스에 따르면 부산지법 형사6단독 천종호 부장판사는 사기 혐의로 기소된 A(63) 씨에게 징역 6년을 선고했다.

판결문에서 A씨는 2010년 경 알고 지내던 세신사 B 씨에게 "부산에 호텔 2개를 가지고 있다"며 "유명 스포츠용품사 회장이던 전 남편이 죽고 3000억원을 상속받았다"고 자신을 소개했다.

이어 A씨는 "딸이 귀신 병에 걸려 제를 지내야 하는데 당신처럼 밤낮없이 땀 흘려 힘들게 번 돈으로 제를 올려야 효험이 있다"며 350만원을 빌려주면 나중에 갚겠다고 말하는 등 비슷한 수법으로 지난 1년 간 B씨에게 28회에 걸쳐 3억4600여 만원을 가로챘다.

A씨의 범행은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지난 2008년부터 2012년 사이 자영업자 등 중년 여성 3명에게도 접근해 상당한 재력이 있는 것처럼 과시하면서 돈을 빌려주면 건물을 이전해주거나 많은 이자를 부쳐 원금을 돌려주겠다고 속여 총 7억원이 넘는 돈을 받고 잠적했다.

천 판사는 "피해자 4명에게 7억여원의 돈을 가로챈 점, 경찰 수사가 시작되자 도주해 장기간 종적을 감춘 점, 피해 금액이 상당 부분 변상 되지 않은 점, 동종 범죄로 징역 5년을 선고받은 전력 등을 고려했다"고 판결 배경에 대해 설명했다.

추천 7 비추천 0

트위터 페이스북 다음요즘 싸이공감 구글 북마크 네이버 북마크
이슈/토론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17034 현직 판사가 동료 판사 고소…"재판 정보 외부 유출" LV 16 아들래미 08-14 55
17033 60대 남성, 내리막 달리던 전동 킥보드와 부딪쳐 중태…경찰 수사 착수 LV 16 아들래미 08-14 62
17032 "잃어버린 적도 없는 신용카드서 순식간에 500만원 빠져나가"..게임머니 '부정결제' 주의보 LV 16 아들래미 08-14 55
17031 노모 살해 자수한 40대 영장심사…"돈 때문에 다툰 적 없어"(종합) LV 16 아들래미 08-13 116
17030 대낮에 몸값 노리고 여성 납치·인질극 벌인 남성 검거 LV 16 아들래미 08-13 128
17029 어머니 살해 자수한 40대 남성…경찰, 체포 후 구속영장 신청 LV 16 아들래미 08-12 194
17028 마라토너 3명 차에 치여 숨진 울트라마라톤 관계자 검찰 송치 LV 16 아들래미 08-12 169
17027 “미스터트롯 티켓 구매하려다 사기 당했다” LV 16 아들래미 08-11 159
17026 강남 한복판 '묻지마 폭행'…"피해여성 3명 더 있다" LV 16 아들래미 08-11 134
17025 "죽으면 책임진다" 택시기사 역고소…구급차 운전자 '죄 안됨' LV 16 아들래미 08-11 191
17024 '노점상' 에서 200억대 주식부자 '슈퍼개미' 끝은.. 주가조작 징역 7년 LV 16 아들래미 08-10 243
17023 엄마·뱃속아기 숨진 보험금 95억원 교통사고..법원 "살인 아냐"(종합2보) LV 16 아들래미 08-10 151
17022 동료 경찰관 폭행한 경찰, "정직 3개월 과하다" 소송냈지만 LV 16 아들래미 08-10 115
17021 의암댐 전복 사고 실종자 수색 나흘째…인력 2576명 동원 LV 16 아들래미 08-09 95
17020 ‘보험금 95억원’ 만삭아내 살인 사건, 10일 결론…1심 무죄, 2심 무기징역 LV 16 아들래미 08-09 266
17019 [죄와벌]베이스기타 대여 후 반납안한 30대…처벌은? LV 16 아들래미 08-09 128
17018 나체로 잠든 여친 '몰카''…무죄→유죄 반전 이유가? LV 16 아들래미 08-09 391
17017 의암호 실종자 2명 시신 발견…업체직원·경찰관 신원 확인(상보) LV 16 아들래미 08-08 91
17016 광주 오피스텔 지하서 30대 숨진 채 발견.."빗물에 휩쓸린 듯" LV 16 아들래미 08-08 141
17015 의암댐 방류속 ‘인공섬 작업’ 지시는 누가…업체-춘천시, 주장 엇갈려 LV 16 아들래미 08-07 186
17014 "술 취한 엄마가 때려요, 도와주세요…" 집 뛰쳐나온 10세 딸 LV 16 아들래미 08-07 190
17013 “돈 때문에”… 이종사촌형 부부 찾아가 살해한 40대 남성 LV 16 아들래미 08-07 128
17012 [속보] 어린이집 교사, 33개월 아이 폭행…"뽀뽀 10번 거부해서" LV 15 아들래미 08-06 455
17011 의암호서 인부 물에 빠지자 구하려던 배 잇따라 전복 LV 15 아들래미 08-06 164
17010 당진서 자매 살해한 30대, 강도살인 혐의로 구속 기소 LV 15 아들래미 08-06 161
17009 "이자가 1억?" 저축으로 둔갑한 라이나생명 종신보험 LV 15 아들래미 08-05 343
17008 1000원~2만원 기프티콘 주고 미성년 성착취물 만든 배준환 '구속기소' LV 15 아들래미 08-05 276
17007 파주서 이종사촌 형 부부 살해한 50대 검거 LV 15 아들래미 08-04 171
17006 전 애인 납치해 차량 방화 후 달아난 50대 숨진 채 발견 (1) LV 15 아들래미 08-04 156
17005 충주서 몽골 국적 여성 살해 만취 40대 구속 LV 15 아들래미 08-04 178

조회 많은 글

댓글 많은 글

광고 · 제휴 문의는 이메일로 연락 바랍니다.  uuoobe@hotmail.com   운영참여·제안 | 개인정보취급방침
Copyright © www.uuoobe.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