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10년 전 한국 온 탈북민, 어린 아들과 숨진 채 발견 “아사 추정”

  • LV 16 아들래미
  • 비추천 0
  • 추천 7
  • 조회 93
  • 2019.08.13 07:42
북한이탈주민인 40대 여성이 자신의 집에서 다섯 살 배기 아들과 함께 숨진 채 발견됐다. 경찰은사망 후 수 개월이 지난 것으로 보고 여러 정황상 아사 가능성이 높다고 추정했다.

12일 서울 관악경찰서에 따르면 지난달 31일 서울 관악구 봉천동 한 임대아파트에서 북한이탈주민 한모(41)씨와 아들 김모(5)군이 숨진 채 발견됐다. 발견 당시 이들은 이미 부패가 상당히 진행된 상태였던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수사 과정에서 자살이나 타살 정황이 없고 발견 당시 자택에 음식이 하나도 없던 점 등을 미뤄볼 때 이들이 굶주림으로 숨졌을 가능성이 있다고 봤다. 한씨는 10년 전 우리나라로 건너온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국립과학수사연구원의 부검 결과를 기다리면서 정확한 사인을 파악하기 위한 수사를 진행 중이다.

추천 7 비추천 0

트위터 페이스북 다음요즘 싸이공감 구글 북마크 네이버 북마크
이슈/토론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15306 길가던 여성 납치해 반나절 동안 끌고 다닌 40대 검거 LV 16 아들래미 08-23 178
15305 "환청 들려 친부모 살해" 30대 아들 무기징역 확정 LV 16 아들래미 08-23 27
15304 입대 않고 법정에도 불출석한 20대 '실형' LV 16 아들래미 08-23 29
15303 양양 앞바다서 스쿠버다이빙 배우던 여대생 숨져 LV 16 아들래미 08-23 62
15302 ‘전주 여인숙 방화’ 60대 용의자 체포 LV 16 아들래미 08-23 23
15301 관광 온 외국인 채팅앱으로 만나 성폭행한 20대 검거 LV 16 아들래미 08-22 263
15300 고유정 "수박 썰다가 우발적 범행" 오락가락 진술 LV 16 아들래미 08-22 74
15299 오산 백골시신 범인 잡혔다…한솥밥 먹던 '가출팸' 청년들 LV 16 아들래미 08-22 87
15298 "남자친구가 강간했다" 허위신고…20대 여성, 징역형 LV 16 아들래미 08-22 178
15297 [속보]대구 이월드 아르바이트생 "사고 순간 기억하지 못한다"···경찰, '관행' 여부 파악에 주력 LV 16 아들래미 08-22 107
15296 동해 공립 어린이집서도 학대 의심 정황...경찰 수사 착수 LV 16 아들래미 08-21 49
15295 사거리에 처 세워놓고 ‘쿨쿨’…음주운전에 불법체류까지 들통 LV 16 아들래미 08-21 98
15294 술집서 부하 여경 폭행한 경찰 간부 징계 수위는? LV 16 아들래미 08-21 71
15293 전자발찌 착용한 70대, 주택침입 후 성폭행 시도 LV 16 아들래미 08-21 79
15292 춘천연인살해 20대 "죽음으로도 씻을 수 없어 사형에 처해 달라" LV 16 아들래미 08-21 85
15291 두바이서 입국한 메르스 의심 증상 50대 남성, 1차 음성 판정 LV 16 아들래미 08-20 143
15290 속옷만 입고 "난 신이야" 외친 중국 동포, 집에 27억원 상당 마약 LV 16 아들래미 08-20 325
15289 [단독] 경찰 "아동학대 CCTV 보려면 '시간당 60만원' 모자이크 처리 비용 내라" 논란 LV 16 아들래미 08-20 210
15288 "어이 예쁘네, 사귀어 볼까" 도로서 차 막고 여성 성희롱한 남성 LV 16 아들래미 08-20 311
15287 "기간제 여교사가 남학생과 부적절한 관계"..경찰, 수사 나서 LV 16 아들래미 08-20 229
15286 '붕괴소동' 수원 아파트 주민들 "잔해 떨어지고…지진 난 줄 알았다" LV 16 아들래미 08-19 70
15285 주차장서 금품 강도 실패하자 벤츠 뺏어 타고 도주한 50대 LV 16 아들래미 08-19 64
15284 ‘전주 여인숙 참변 ’ 폐지 주우며 생활하던 노인 등 3명 화재로 숨져 LV 16 아들래미 08-19 51
15283 [단독] 다리 절단 이월드 알바생, 접합수술 못하고 의족재활 LV 16 아들래미 08-19 90
15282 '한강시신 사건' 장기화할 뻔…경찰 "종로서에 자수하라" 내보내(종합) LV 16 아들래미 08-19 47
15281 임금체불로 흉기난동 40대 남성…경찰, 테이저건 쏴 제압 LV 16 아들래미 08-18 61
15280 "프로포폴 중독 때문에"…하루 3번 위내시경 검사 받은 30대 여성 LV 16 아들래미 08-18 101
15279 대구 이월드 직원, 놀이기구에 끼어 다리 절단…봉합수술 실패 LV 16 아들래미 08-18 56
15278 "먼저 시비 걸어 주먹으로 치고 반말해"…'한강시신' 영장심사(종합) LV 16 아들래미 08-18 57
15277 대금 떼먹고 수수료 떼먹고…’ 대림산업 갑질에 7억 과징금 LV 16 아들래미 08-18 40

조회 많은 글

댓글 많은 글

광고 · 제휴 문의는 이메일로 연락 바랍니다.  uuoobe@hotmail.com   운영참여·제안 | 개인정보취급방침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