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홍대 남성 누드모델 불법촬영' 여성, 피해자에 2천500만원 배상

  • LV 16 아들래미
  • 비추천 0
  • 추천 6
  • 조회 220
  • 2019.07.19 20:47
홍익대 미술대학에서 누드 크로키 수업 중 남성 모델의 나체 사진을 찍어 유포한 혐의로 실형을 선고받은 20대 여성이 피해 남성에게 손해를 배상하게 됐다.

19일 법조계에 따르면 서울서부지법 민사10단독 김성대 판사는 피해자 A씨가 안모(26)씨를 상대로 낸 1억원의 손해배상청구 소송에서 2천500만원을 지급하라며 원고 일부 승소 판결을 했다.

재판부는 "원고의 신체 사진을 찍어 '워마드'(인터넷 커뮤니티) 게시판에 올린 행위는 원고의 인격권, 초상권 등을 침해하는 불법행위에 해당한다"며 "원고가 입은 손해를 배상할 의무가 있다"고 판시했다.

재판부는 "배상 액수는 인터넷에 사진이 광범위하게 유포되고, 인터넷 공간에서 사진을 완전히 삭제하기 어려운 점, 원고의 고통이 장기간 지속할 것으로 보이는 점, 재판 전후 원고에게 보인 피고의 태도 등 여러 사정을 종합해 정했다"고 설명했다.

재판부는 그러나 "원고가 주장하는 일부 극렬 남성 혐오 사이트를 중심으로 한 2차 가해에 대해서는 그 전부를 피고의 책임으로 돌려서 위자료 증액 사유로 삼기에는 부적절한 것으로 보인다"고 판단했다.

안씨는 지난해 5월 1일 워마드 게시판에 자신이 홍익대 누드 크로키 수업 휴식 시간 중 찍은 동료 모델 A씨의 나체 사진을 올린 혐의로 기소돼 항소심에서 징역 10개월을 선고받았다.

이 사건은 이른바 '성 편파 수사' 논란으로 이어져 여성들의 대규모 시위를 촉발하기도 했다. 시위를 주최한 '불편한 용기'는 남성이 피해자이고 여성이 가해자라는 이유로 안씨가 이례적으로 구속됐다고 주장했다.

추천 6 비추천 0

트위터 페이스북 다음요즘 싸이공감 구글 북마크 네이버 북마크
이슈/토론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15285 주차장서 금품 강도 실패하자 벤츠 뺏어 타고 도주한 50대 LV 16 아들래미 08-19 115
15284 ‘전주 여인숙 참변 ’ 폐지 주우며 생활하던 노인 등 3명 화재로 숨져 LV 16 아들래미 08-19 94
15283 [단독] 다리 절단 이월드 알바생, 접합수술 못하고 의족재활 LV 16 아들래미 08-19 164
15282 '한강시신 사건' 장기화할 뻔…경찰 "종로서에 자수하라" 내보내(종합) LV 16 아들래미 08-19 94
15281 임금체불로 흉기난동 40대 남성…경찰, 테이저건 쏴 제압 LV 16 아들래미 08-18 110
15280 "프로포폴 중독 때문에"…하루 3번 위내시경 검사 받은 30대 여성 LV 16 아들래미 08-18 162
15279 대구 이월드 직원, 놀이기구에 끼어 다리 절단…봉합수술 실패 LV 16 아들래미 08-18 103
15278 "먼저 시비 걸어 주먹으로 치고 반말해"…'한강시신' 영장심사(종합) LV 16 아들래미 08-18 113
15277 대금 떼먹고 수수료 떼먹고…’ 대림산업 갑질에 7억 과징금 LV 16 아들래미 08-18 90
15276 "반말에 숙박비 안줘"…망치로 살해, 훼손 후 한강유기 LV 16 아들래미 08-17 190
15275 경기도 의왕서 일가족 4명 숨진 채 발견…"채무 때문에" LV 16 아들래미 08-17 140
15274 이별통보 전 여친 트렁크 납치·감금한 20대 구속영장 LV 16 아들래미 08-17 109
15273 "정규직 채용" "직원 잘못"..대구 이월드 20대 직원 사고 '갑론을박' LV 16 아들래미 08-17 130
15272 대구 이월드 알바생 다리 절단사고..경찰 조사 나서 LV 16 아들래미 08-17 113
15271 '경찰대생이 왜···' 술집 화장실에 몰카 설치했다가 구속 LV 16 아들래미 08-15 425
15270 '피의자 오인' 시민에게 테이저건 발사 논란…경찰, 적정성 여부 조사 LV 16 아들래미 08-15 129
15269 '데이트 폭력' 헤어지자는 여친에 전치 12주 중상 입힌 남성 '징역 8개월' LV 16 아들래미 08-15 182
15268 광주서 노인 부부 숨진 채 발견...80대 남성은 '극단적 선택' 추정 LV 16 아들래미 08-15 178
15267 교주 행세하며 20대 여성 때려 숨지게 한 40대 '징역 30년' LV 16 아들래미 08-15 175
15266 부천 모텔서 50대 여성 살해한 30대 남성 체포 LV 16 아들래미 08-14 201
15265 '장애인 제자폭행' 특수학교 교사 4명, 전원 징역형 LV 16 아들래미 08-14 90
15264 부인 만나러 온 남성 살해 50대 항소심서도 징역 12년 LV 16 아들래미 08-14 121
15263 단돈 8만원에 사람 죽인 30대 남성…“생활비로 써” LV 16 아들래미 08-14 183
15262 여대생 살해 후 뻔뻔하게 심신미약 주장한 20대 무기징역 LV 16 아들래미 08-14 176
15261 '여제자 추행' 고소에 맞고소한 대학교수…항소심도 집유 LV 16 아들래미 08-13 260
15260 ‘생후 1개월 아기 방치·학대’ 혐의 부모 입건 LV 16 아들래미 08-13 119
15259 부천 모텔서 50대 여성 양손 묶여 숨진채 발견 '얼굴 멍자국' LV 16 아들래미 08-13 199
15258 육군 중위, 여자 친구 무차별 '데이트 폭력' 긴급체포(종합) LV 16 아들래미 08-13 191
15257 10년 전 한국 온 탈북민, 어린 아들과 숨진 채 발견 “아사 추정” LV 16 아들래미 08-13 152
15256 광주 세계마스터즈수영대회중 쓰러진 70대 미국인 선수 사망 LV 16 아들래미 08-11 218

조회 많은 글

댓글 많은 글

광고 · 제휴 문의는 이메일로 연락 바랍니다.  uuoobe@hotmail.com   운영참여·제안 | 개인정보취급방침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