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전자발찌 차고 가정집 침입, 모녀 성폭행 시도 50대 체포(종합)

  • LV 15 아들래미
  • 비추천 0
  • 추천 6
  • 조회 92
  • 2019.07.11 18:52

성폭력 전력으로 전자발찌를 착용한 50대 남성이 한밤 가정집에 침입해 8살짜리 여아와 어머니를 성폭행하려다 경찰에

붙잡혔다.

광주지방경찰청은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강간미수 등) 위반 혐의로 A(51)씨를 현행범으로 체포했다고 11

일 밝혔다.

A씨는 전날 오후 9시 40분께 광주 남구 한 주택 2층에 침입해 50대 여성 B씨와 딸 C(8)양을 성폭행하려 한 혐의다.

이들 모녀가 살고 있는 주택에 거주한 적이 있었던 A씨는 이 집에 이들 모녀가 있다는 것을 알고 침입했다.

A씨는 TV를 보며 졸고 있던 B씨에게 다가가 성폭행을 시도하려 했지만 B씨가 반항하자 목을 조르고 폭행한 것으로 조사

됐다.

폭행을 당한 B씨의 의식이 몽롱해진 사이 A씨는 옆에서 잠을 자고 있던 피해 아동을 상대로 성폭행을 시도했다.

하지만 잠에서 깬 피해 아동은 A씨의 혀를 깨물어 범행을 저지하고, 곧장 1층에 사는 이웃집으로 도망가 도움을 요청했다.

1층 이웃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현장에서 도주하지 않고 남아있던 A씨를 현행범으로 체포했다.

A씨는 과거 성범죄 전력으로 전자발찌를 찬 채로 이러한 일을 벌인 것으로 드러났다.

전과 7범인 A씨는 성범죄로 복역하다 2015년 만기 출소한 뒤 2026년까지 전자발찌 착용 대상자로 조사됐다.

출소 이후 A씨는 전자발찌를 훼손했다가 징역 8개월을 추가로 복역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A씨가 전자발찌 착용자로서 외출 제한 대상자인지 여부 등을 확인하는 한편 A씨를 상대로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 중이다.

피해 모녀는 성범죄 피해자 보호시설에서 보호받고 있다.

추천 6 비추천 0

트위터 페이스북 다음요즘 싸이공감 구글 북마크 네이버 북마크
이슈/토론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15160 "선원으로 일하겠다"…선불금만 챙기고 달아난 2명 경찰 송치 LV 16 아들래미 07-23 58
15159 '경의선숲길 고양이 패대기' 30대 남성 구속영장 청구(종합) LV 16 아들래미 07-23 33
15158 ‘BJ양팡’ 지하철 물품 보관함 안에 버려진 강아지 구해 LV 16 아들래미 07-23 95
15157 불임부부 속여 1억7천만원 가로챈 대리모 브로커 실형 LV 16 아들래미 07-23 33
15156 무서운 이웃…같은 고시텔 여성 성폭행 시도 '구속' (1) LV 16 아들래미 07-23 73
15155 술 취한 여성 집 앞서 성폭행 시도 20대…주민들이 제압해 신고(종합) LV 16 아들래미 07-23 24
15154 민원인 개인정보 유용한 경찰…개인정보보호법 적용되나? LV 16 아들래미 07-22 52
15153 제주서 음료 60잔 단체 주문하고 '노쇼'…대구대 빈축 LV 16 아들래미 07-22 100
15152 법원 "성폭행 의심 학생, 무혐의 받았어도 퇴학은 정당" LV 16 아들래미 07-22 71
15151 “왜 운행 안해!” 버스기사 담뱃불로 협박, 폭행한 50대 실형 LV 16 아들래미 07-22 39
15150 "신생아 버렸다" 여성 진술 모두 거짓이었다…친부모는?(종합) LV 16 아들래미 07-22 43
15149 “타이어 싸게 팔지 마”… 한국타이어 가격조작하다 덜미 LV 16 아들래미 07-21 141
15148 [단독]밀양 헛간에 신생아 유기한 피의자, 친모 아니다…경찰 부실수사 논란 LV 16 아들래미 07-21 42
15147 '강지환 사건' 피해자, 악플러 30여명 고발 LV 16 아들래미 07-21 76
15146 10살 여아 추행 50대 조현병 환자 징역 7년 선고 LV 16 아들래미 07-21 36
15145 작살로 밍크고래 불법포획·유통 일당…징역·집유 선고 LV 16 아들래미 07-21 46
15144 남친 음주운전 뺑소니 소식에 여친 "내가 운전" 자수 LV 16 아들래미 07-20 230
15143 민원인에 '마음에 든다' SNS 보낸 순경 즉각 인사 조처 LV 16 아들래미 07-20 130
15142 대낮 충주 카페에 팬티 차림 남성 출몰…경찰 추적 LV 16 아들래미 07-20 110
15141 술 취해 도로에 누워 있던 20대 여성 택시에 치여 사망 LV 16 아들래미 07-20 149
15140 휴대전화 훔치고 유심칩으로 소액결제…절도 행각 2명 실형 LV 16 아들래미 07-20 53
15139 사귈 것처럼 접근해 돈 가로챈 20대 여성 징역형 LV 16 아들래미 07-19 78
15138 "롯데제과 문 대통령 탄핵 동참" 거짓 인터뷰 한 전 직원 투신 소동 LV 16 아들래미 07-19 66
15137 '홍대 남성 누드모델 불법촬영' 여성, 피해자에 2천500만원 배상 LV 16 아들래미 07-19 86
15136 일본대사관 건물 앞서 방화… 70대 남성 사망 LV 16 아들래미 07-19 47
15135 '잔소리' 때문에 어머니 폭행해 숨지게 한 40대 구속영장 신청 LV 16 아들래미 07-19 37
15134 9개월된 아기 아파트 밖으로 던져 숨지게 한 30대 여성 검거(종합) LV 16 아들래미 07-18 115
15133 "고유정 밥 잘먹고 인사도 잘해…TV에 얼굴 나오면 부담스러워해" LV 16 아들래미 07-18 123
15132 [단독]중앙대 ‘페미니즘 대자보’ 훼손 학생 검찰 송치···“단순한 영웅심에 찢어” LV 16 아들래미 07-18 79
15131 “소음 탓에 스트레스” 숨진 대구 스크린골프장 방화범이 남긴 글 LV 16 아들래미 07-18 99

조회 많은 글

댓글 많은 글

광고 · 제휴 문의는 이메일로 연락 바랍니다.  uuoobe@hotmail.com   운영참여·제안 | 개인정보취급방침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