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광주 여성 집 침입 시도 30대, 15분간 피해자 지켜보고 범행

  • LV 15 아들래미
  • 비추천 0
  • 추천 5
  • 조회 122
  • 2019.06.22 15:32
광주에서 '신림동 강간미수' 사건과 유사하게 혼자 사는 여성을 노린 30대 남성이 치밀하게 범행을 준비한 정황이 드러났다.

22일 광주 서부경찰서에 따르면 주거침입 혐의로 구속된 김모(39) 씨는 지난 18일 밤 술에 취해 건물 입구에 앉아있는 피해자를 약 15분간 지켜보며 범행 대상으로 삼았다.

김 씨는 서구 쌍촌동 한 오피스텔에서 혼자 사는 피해 여성이 건물 안으로 들어가자 뒤따라 올라가 부축했다.

이어 현관문을 여는 피해자를 붙들며 재워달라고 요구했다.

피해자가 김 씨를 뿌리치고 들어가자 문을 붙잡고 집으로 들여보내달라고 재차 요구했다.

김 씨는 잠긴 현관문을 붙잡고 한동안 머물다가 건물 밖 동태를 살피고 돌아와 초인종을 눌렀다.

피해자가 잠자리에 들었는지 확인하고자 초인종을 누른 김 씨는 현관문 잠금장치 비밀번호를 엿본 뒤 메모까지 해둔 것으로 경찰 조사에서 확인됐다.

김 씨는 경찰 조사에서 '재워달라'는 말에 성관계를 요구하는 뜻도 담겨있었다고 진술했다.

경찰은 일련의 행위와 진술을 바탕으로 김 씨에게 성폭력범죄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주거침입 강간미수) 혐의를 변경 적용하는 방안을 검토 중이다.

김 씨는 술 취한 여성을 돕는 척 부축하면서 지갑 등 소지품을 훔친 2건의 범행을 조사 과정에서 털어놨다.

경찰은 임시 숙소를 제공해 피해자를 보호하고, 형사 14명으로 전담팀을 꾸려 사건 경위를 파악 중이다.

추천 5 비추천 0

트위터 페이스북 다음요즘 싸이공감 구글 북마크 네이버 북마크
이슈/토론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15160 "선원으로 일하겠다"…선불금만 챙기고 달아난 2명 경찰 송치 LV 16 아들래미 07-23 59
15159 '경의선숲길 고양이 패대기' 30대 남성 구속영장 청구(종합) LV 16 아들래미 07-23 33
15158 ‘BJ양팡’ 지하철 물품 보관함 안에 버려진 강아지 구해 LV 16 아들래미 07-23 99
15157 불임부부 속여 1억7천만원 가로챈 대리모 브로커 실형 LV 16 아들래미 07-23 35
15156 무서운 이웃…같은 고시텔 여성 성폭행 시도 '구속' (1) LV 16 아들래미 07-23 76
15155 술 취한 여성 집 앞서 성폭행 시도 20대…주민들이 제압해 신고(종합) LV 16 아들래미 07-23 25
15154 민원인 개인정보 유용한 경찰…개인정보보호법 적용되나? LV 16 아들래미 07-22 52
15153 제주서 음료 60잔 단체 주문하고 '노쇼'…대구대 빈축 LV 16 아들래미 07-22 100
15152 법원 "성폭행 의심 학생, 무혐의 받았어도 퇴학은 정당" LV 16 아들래미 07-22 72
15151 “왜 운행 안해!” 버스기사 담뱃불로 협박, 폭행한 50대 실형 LV 16 아들래미 07-22 39
15150 "신생아 버렸다" 여성 진술 모두 거짓이었다…친부모는?(종합) LV 16 아들래미 07-22 43
15149 “타이어 싸게 팔지 마”… 한국타이어 가격조작하다 덜미 LV 16 아들래미 07-21 141
15148 [단독]밀양 헛간에 신생아 유기한 피의자, 친모 아니다…경찰 부실수사 논란 LV 16 아들래미 07-21 42
15147 '강지환 사건' 피해자, 악플러 30여명 고발 LV 16 아들래미 07-21 76
15146 10살 여아 추행 50대 조현병 환자 징역 7년 선고 LV 16 아들래미 07-21 36
15145 작살로 밍크고래 불법포획·유통 일당…징역·집유 선고 LV 16 아들래미 07-21 46
15144 남친 음주운전 뺑소니 소식에 여친 "내가 운전" 자수 LV 16 아들래미 07-20 231
15143 민원인에 '마음에 든다' SNS 보낸 순경 즉각 인사 조처 LV 16 아들래미 07-20 130
15142 대낮 충주 카페에 팬티 차림 남성 출몰…경찰 추적 LV 16 아들래미 07-20 111
15141 술 취해 도로에 누워 있던 20대 여성 택시에 치여 사망 LV 16 아들래미 07-20 150
15140 휴대전화 훔치고 유심칩으로 소액결제…절도 행각 2명 실형 LV 16 아들래미 07-20 53
15139 사귈 것처럼 접근해 돈 가로챈 20대 여성 징역형 LV 16 아들래미 07-19 79
15138 "롯데제과 문 대통령 탄핵 동참" 거짓 인터뷰 한 전 직원 투신 소동 LV 16 아들래미 07-19 66
15137 '홍대 남성 누드모델 불법촬영' 여성, 피해자에 2천500만원 배상 LV 16 아들래미 07-19 87
15136 일본대사관 건물 앞서 방화… 70대 남성 사망 LV 16 아들래미 07-19 47
15135 '잔소리' 때문에 어머니 폭행해 숨지게 한 40대 구속영장 신청 LV 16 아들래미 07-19 37
15134 9개월된 아기 아파트 밖으로 던져 숨지게 한 30대 여성 검거(종합) LV 16 아들래미 07-18 115
15133 "고유정 밥 잘먹고 인사도 잘해…TV에 얼굴 나오면 부담스러워해" LV 16 아들래미 07-18 123
15132 [단독]중앙대 ‘페미니즘 대자보’ 훼손 학생 검찰 송치···“단순한 영웅심에 찢어” LV 16 아들래미 07-18 79
15131 “소음 탓에 스트레스” 숨진 대구 스크린골프장 방화범이 남긴 글 LV 16 아들래미 07-18 99

조회 많은 글

댓글 많은 글

광고 · 제휴 문의는 이메일로 연락 바랍니다.  uuoobe@hotmail.com   운영참여·제안 | 개인정보취급방침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