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중학교서 학폭 알린 동급생 보복폭행..말리던 교사까지 때려

  • LV 15 아들래미
  • 비추천 0
  • 추천 6
  • 조회 498
  • 2019.05.17 21:39

대전 모 중학교 학생이 학교폭력 사실을 알린 피해 학생을 보복 폭행한데다 이를 말리는 교사들에게도 주먹을 휘두른 사실이 드러나 충격을 주고 있다.

 

17일 모 중학교 관계자에 따르면 A군(16)은 지난 9일 동급생 B군(16)에게 쉬는 시간 교실에서 일방적으로 폭행을 당해 피해 사실을 학교에 알렸다.

 

이에 학교 자치위원회는 17일 해당 사안에 대한 학교폭력위원회를 열 예정이었다.

 

하지만 학폭위를 하루 앞둔 지난 16일 자신이 폭행한 사실이 알려진 것에 분개한 B군이 다른 반인 A군 교실을 찾아가 폭력을 휘둘렀다.

 

또 B군은 폭행을 말리던 교사 2명과 주변 학생들에게도 주먹을 휘두르고 학교 유리창 및 집기류 등을 파손했다.

 

학교 측은 경찰을 불러 B군을 제지한 뒤 학부모를 통해 귀가 조치했으며, 17일 열린 학폭위에서 심의를 거쳐 최종 처분을 결정할 예정이다. 현재 B군에 대해서는 피해 학생 보호조치를 위해 우선 등교중지를 명령한 상태다.

 

학교 관계자는 “두 학생 사이에 평소 갈등이 있었던 것으로 보인다”며 “B군이 학교 기물을 파손한 사실 등도 모두 감안해 처분 수위를 결정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어 “당시 말리던 선생님들은 B군이 많이 흥분한 상태에서 우발적으로 벌인 일이기 때문에 따로 처벌은 원하지 않고 있다”고 덧붙였다. 

추천 6 비추천 0

트위터 페이스북 다음요즘 싸이공감 구글 북마크 네이버 북마크
이슈/토론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16703 술에 취해 배달원 폭행한 현직 경찰…대기발령 LV 16 아들래미 22:59 3
16702 '경주 스쿨존 사고' 다친 아이가 90도 인사한 이유 밝혀졌다 LV 16 아들래미 22:55 3
16701 친딸에게 15년 동안 매주 '못된짓' 50대, 징역 25년 LV 16 아들래미 22:53 1
16700 의붓아버지 성폭행 알렸다고 친딸 폭행한 엄마…2심도 집유 LV 16 아들래미 22:50 1
16699 [단독] 공적 마스크 가격, 1500원에서 당분간 안 내린다 LV 16 아들래미 05-28 187
16698 은평구 빌라에서 어린이 남매 숨진채 발견…모친은 의식 불명 LV 16 아들래미 05-28 101
16697 '제2 n번방' 로리대장태범 장기 10년·단기 5년 구형 LV 16 아들래미 05-28 77
16696 너도나도 '언택트' 결국…총알·새벽배송 '코로나 잔혹사' LV 16 아들래미 05-28 57
16695 파주 여성 살해·사체 훼손 30대 신상공개 안 한다 LV 16 아들래미 05-28 69
16694 포항 맘카페 '상간녀' 글로 시끌…여성 신상까지 공개 LV 16 아들래미 05-27 365
16693 6월 말 공적마스크 판매 종료…'비말 차단마스크' 나온다 LV 16 아들래미 05-27 121
16692 20대 소방관 자택서 숨진 채 발견…"일 힘들다" 글 남겨 LV 16 아들래미 05-27 71
16691 16살 학생이 “학원선생님 성교육 받아야 한다”고 호소한 이유 LV 16 아들래미 05-27 114
16690 초등생 성착취물 만든 20대 '징역 5년' LV 16 아들래미 05-27 50
16689 계속 입장 바꾸는 박사방 공범..혐의 부인 이어 증거 문제제기(종합) LV 16 아들래미 05-26 71
16688 [영상] 내딸을 때려? 초딩 밀어버린 SUV '엄마의 폭주' LV 16 아들래미 05-26 160
16687 "진돗개 모녀 입양 보내고 2시간만에 도살당해" 청와대 청원 LV 16 아들래미 05-26 137
16686 클럽서 시비끝에 20대 숨지게 한 태권도 4단 3명 징역 12년 구형 LV 16 아들래미 05-26 120
16685 [단독]마스크 200만장 '실종사태'..정부, 유통현황 조사 착수 LV 16 아들래미 05-26 57
16684 'n번방' 영상 재유포 승려 측 "증거열람 후 의견진술"…공방 예고 LV 16 아들래미 05-25 135
16683 일반마스크 KF94로 둔갑시킨 약사 가담 일당 12명 기소 LV 16 아들래미 05-25 79
16682 “양파·계란 등 다 올랐다”… 동네마트 헛소문 왜 나왔나 LV 16 아들래미 05-25 80
16681 "남자는 물, 여자는 꽃" 과제 논란 교수…강의정지 결정(종합) LV 16 아들래미 05-25 85
16680 하나로마트·식자재마트, 재난지원금 사용처 인기 LV 16 아들래미 05-25 51
16679 구독자 10만 정치 유튜버 '딸 차명계좌'로 수억원 탈세 LV 16 아들래미 05-24 156
16678 경찰이 성매매 단속 정보 누설···뇌물 받고 함께 다니기도 LV 16 아들래미 05-24 70
16677 미국 가짜대학 만들어 '학위 장사'…총장 행세 40대 '징역 5년' LV 16 아들래미 05-24 57
16676 "기분 나쁜 댓글 달았다"…'쇼미더머니' 출연 래퍼, 동료 폭행 LV 16 아들래미 05-24 81
16675 2억원 수업료 가로채 잠적…입시학원장 등 경찰 고소 LV 16 아들래미 05-24 41
16674 셔틀버스에 7세 어린이 치여 사망 LV 16 아들래미 05-23 170

조회 많은 글

댓글 많은 글

광고 · 제휴 문의는 이메일로 연락 바랍니다.  uuoobe@hotmail.com   운영참여·제안 | 개인정보취급방침
Copyright © www.uuoobe.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