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내 남자 돈을 뜯어?"…여자친구 재치로 사기범 검거

  • LV 15 아들래미
  • 비추천 1
  • 추천 5
  • 조회 313
  • 2019.04.10 11:34
휴대전화를 개통하고 넘겨주는 대가로 현금을 돌려받는 거래를 하다 사기를 당한 남성이 여자친구 덕분에 범인을 붙잡은 사연이 전해졌다. 이 남성의 여자친구는 거래를 할 것처럼 범인을 속여서 만난 후 경찰이 검거할 수 있도록 했다.

서울 강북경찰서는 지난달 20일 김모(23)씨 등 2명을 사기 혐의로 검찰에 기소의견으로 송치했다고 10일 밝혔다.

이들은 SNS를 통해 급전이 필요한 사람들을 접촉, '휴대전화를 대신 개통해 넘겨주면 휴대전화 가격의 일부를 주겠다'고 한 뒤 휴대전화만 받고 잠적한 혐의를 받는다.

경찰에 따르면 지난달 4일 20대 최모씨는 페이스북을 통해 김씨를 만나 당시 시세 170만원 상당의 아이폰 2대를 할부로 구입했다. 최씨는 그 자리에서 자신의 명의로 개통까지 한 뒤 유심 카드를 제거하고 김씨에게 넘겼다.

김씨는 당일 저녁 최씨에게 휴대전화를 넘긴 대가로 100만원을 보내주기로 약속했다. 하지만 김씨는 휴대전화를 받은 후 최씨와 연락을 끊고 잠적했다. 최씨는 70만원을 손해보는 거래였음에도 불구하고 급전이 필요해 거래에 응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 소식을 전해들은 최씨의 여자친구 A씨는 자신이 해결해 보겠다며 김씨에게 다시 접근을 시도했다. A씨가 페이스북을 통해 최씨와 똑같은 방식의 거래를 할 것처럼 김씨에게 먼저 연락한 것이다.

결국 김씨는 A씨와 지난달 11일 만나기로 약속하게 됐고, A씨는 이날 아침 거래 장소를 정하기 전 경찰에 도움을 요청했다.

신고를 받은 강북경찰서 측은 A씨에게 약속 장소를 서울 강북구 수유동 지역으로 잡을 것을 권했다. 김씨의 집과 주 활동 지역은 경기도였지만 현장 체포를 하기 위해 강북경찰서 관할 지역으로 오게 한 것이다.

이날 김씨를 만난 A씨는 거래를 할 것처럼 대화를 자연스럽게 이어나갔다. 그런데 당시 김씨는 A씨를 보고 "어디에서 본 적이 있는 것 같다"면서 의심의 눈초리를 보낸 것으로 전해졌다. 남자친구인 최씨가 거래를 할 당시 A씨가 함께 동행 했었던 탓에 김씨가 이같은 반응을 보인 것이다.

마음이 급해진 A씨는 대화를 급히 마무리 지은 뒤 인근에 있던 경찰에게 메시지를 보냈다. 경찰은 김씨의 위치를 파악하고 수유역 인근 노상에서 김씨를 체포했다.

경찰 조사결과 김씨는 공문서 위조, 사기, 절도 등 이미 다수 전과가 있었던 것으로 드러났다.

경찰은 또 김씨를 조사하는 과정에서 김씨와 비슷한 방식의 사기 행각을 벌이고 다녔던 B씨까지 인지하고 지난달 15일 검거한 것으로 파악됐다.

B씨는 김씨와 개별적으로 범행을 저질러 온 것으로 드러났다. B씨는 김씨와 함께 지난달 20일 검찰에 넘겨졌다.

추천 5 비추천 1

트위터 페이스북 다음요즘 싸이공감 구글 북마크 네이버 북마크
LV 4 도토리2개
실수로 비추천을 클릭했네요.
절대 실수이고 비추천이 아닙니다.
추천으로 바꾸려고 해도 이미 비추천이 클릭되어 추천으로 바뀌지 않네요.
죄송합니다.
LV 15 아들래미
아니에요
손가락 버튼을 눌러 주셔서 고맙습니다
이슈/토론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15019 이번엔 성희롱…쇼트트랙 대표팀, 진천선수촌서 전원 퇴촌 LV 15 아들래미 14:38 24
15018 "쿠팡, 5300만원짜리 시계를 18만원 짝퉁에…"…시계업계의 분노 LV 15 아들래미 14:36 24
15017 지적장애 여자친구 예금 900만원 가로챈 '나쁜 남자' 구속 LV 15 아들래미 14:33 12
15016 교사가 여제자에게 '안아줄게' 문자 보내고 시험문제 유출 LV 15 아들래미 14:28 13
15015 여친 때려 숨지게 한 30대 긴급체포..전 부인이 신고 LV 15 아들래미 14:17 16
15014 '그랜저ig가 230만원'…중고차 허위광고로 9억 챙긴 일당 적발 LV 15 아들래미 06-24 133
15013 만취 여성간호장교 클럽서 남성들 추행…지갑도 빼내려고 LV 15 아들래미 06-24 132
15012 [단독]이웃집 악마…같은층 여성 원룸 침입→17시간 감금 LV 15 아들래미 06-24 83
15011 [전문]피트니스 모델 류세비, 만취해 목 깨물고 난동 의혹···팬들 "마음 여려" 지지 성명 LV 15 아들래미 06-24 89
15010 "중·고생 가둬놓고 유사성행위까지" 칠곡 원룸 집단폭행 LV 15 아들래미 06-24 93
15009 청주서 20대, 차량 2대에 잇따라 치여 숨져…"뺑소니 추정" LV 15 아들래미 06-23 260
15008 '제자 추행 의혹' 서울대 교수 강제추행 혐의로 피소 LV 15 아들래미 06-23 79
15007 여직원 강제추행 진천군 농기센터 사무관 감봉 3개월 경징계 LV 15 아들래미 06-23 110
15006 대낮 부산도심서 40대 남성 흉기에 찔려…경찰 용의자 추적 LV 15 아들래미 06-23 81
15005 서울 한 대학병원서 전공의 음주진료 의혹…병원, 진상 조사 LV 15 아들래미 06-23 51
15004 "죽인다" 폭언에 가정폭력 남편 살해 아내, 2심도 징역 8년 LV 15 아들래미 06-22 72
15003 "브레이크 왜 밟아"…20대 여성 무릎 꿇리고 폭행한 30대 여성 LV 15 아들래미 06-22 167
15002 타박하는 형수 살해, 2심서 감형…법원 "양형 고려" LV 15 아들래미 06-22 59
15001 유명 피트니스 모델, 클럽 앞서 남성 폭행해 체포 LV 15 아들래미 06-22 120
15000 광주 여성 집 침입 시도 30대, 15분간 피해자 지켜보고 범행 LV 15 아들래미 06-22 72
14999 '같이 살자' 상생기금…시장 상인회 간부, 횡령 의혹 LV 15 아들래미 06-21 88
14998 귀갓길 여성 뒤쫓아간 30대, 황당한 변명…"술 마시고 기분 나빠서" LV 15 아들래미 06-21 126
14997 '지인과 경찰관 폭행' 만취 20대 구속 LV 15 아들래미 06-21 86
14996 "그 돈은 다 엄마 돈이야"…보험금 때문에 나타난 부모들 LV 15 아들래미 06-21 117
14995 용인시의 뒤늦은 후회.."네이버, 다시 와주세요" LV 15 아들래미 06-21 167
14994 경찰, 가족 협박·치료 거부 정신질환자 '응급 입원' 조치 LV 15 아들래미 06-20 54
14993 "아내와 바람 폈냐?"…중학교 후배 흉기로 찌른 50대 실형 LV 15 아들래미 06-20 102
14992 '조현병 역주행' 숨진 예비신부 언니 "30년만에 친모가 보험금때문에 나타났습니다" LV 15 아들래미 06-20 85
14991 강남서 경찰, 교통사고 조사받던 여성과 성관계···감찰 착수 LV 15 아들래미 06-20 110
14990 [단독]중간서 사라진 롯데마트 지원 '상생기금' LV 15 아들래미 06-20 55

조회 많은 글

댓글 많은 글

광고 · 제휴 문의는 이메일로 연락 바랍니다.  uuoobe@hotmail.com   운영참여·제안 | 개인정보취급방침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