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구 노량진 수산시장 폐쇄 돌입…수협 "찻길 우선 봉쇄"

  • LV 15 아들래미
  • 비추천 0
  • 추천 5
  • 조회 197
  • 2019.02.08 21:07
 노량진 구(舊) 수산시장 상인들과 대립을 이어가고 있는 수협 측이 8일 시장의 차량 통행로를 막으며 1차 폐쇄 작업에 나섰다.

수협은 차량 3대를 이용해 이날 오전 8시30분께부터 시장의 차량 통행로를 가로막았다. 이어 시장 주변의 펜스들을 고정시키는 콘크리트를 이용해 차량 진출입로를 봉쇄했다.

수협 관계자는 "1차적으로 (시장에) 차량이 진입하지 못하도록 하는 작업을 시작했다"며 "아직 철거나 펜스를 치는 단계까지는 구체적으로 정해지지 않았지만, 불법 점유된 곳이니만큼 기본적으로 폐쇄라는 입장을 보여주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에 항의하는 상인들과의 수협 간에 충돌이 벌어지는 것을 막기 위해 경찰차와 경찰버스도 현장에 배치됐다.

윤헌주 노량진 수산시장 현대화비상대책총연합회 공동위원장은 "오전에 수협과 용역 직원 등 100여명이 와서 세 팀이 동시에 입구를 막았다"며 "지게차까지 와서 콘크리트 방어막을 만들어 차량이 움직이지 않도록 해 가로막은 것"이라고 말했다.

상인들은 수협이 지난해 11월 단전·단수 조치를 한 이후 발전기를 돌리기 위해 기름차를 이용하고 있는 상태다. 하지만 이날 수협이 기름차의 진입을 막으면서 상인들은 직접 입구를 통해 드나들며 기름을 받아가야 하는 상황이 됐다.

구시장 상인 60대 박모씨는 "말로 표현할 수 없는 상황이다. 참담하다"며 "우리가 어떻게 행동하겠나. 차량이 막혀 있지만 뚫을 것이다. 장사에도 지장이 많다"고 심정을 토로했다.

또 다른 상인 이모(54)씨는 "저들도 우리가 차 뺄까봐 겁이 나서 (현장을) 떠나지 못할 것"이라며 "우린 연대가 있기 때문에 민주노련, 공동행동 등과 함께 대응할 것"이라고 말했다.

수협은 2007년부터 노량진 수산시장 현대화 사업을 추진했으며, 구시장에 대해 4차례 명도집행을 시도했지만 상인들의 반발로 무산됐다.

이에 수협은 "2009년 상인 측과 양해각서를 체결해 모든 사항에 합의했는데도 일부 상인들이 일방적으로 이전을 거부하고 있다"면서 지난해 11월5일 구시장 전역에 단전·단수 조처를 내렸다.

상인들은 신시장 건물 통로가 좁고 임대료가 비싸 실질적으로 이득이 되지 않는다며 이전할 수 없다는 입장이다.

추천 5 비추천 0

트위터 페이스북 다음요즘 싸이공감 구글 북마크 네이버 북마크
이슈/토론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14686 경찰, '불법사찰 의혹' 전직 경찰청장 입건 LV 15 아들래미 04-19 31
14685 중학생, 후배 무차별 폭행…"폭행동영상 촬영 및 유포" LV 15 아들래미 04-19 53
14684 인천 대학병원 간호사회 회계직원 6300만원 횡령 LV 15 아들래미 04-19 45
14683 홧김에 "남편이 휘발유 들고 탔다"..부산지하철 4분간 정차 LV 15 아들래미 04-19 44
14682 여대생 살해·차 밑 유기 20대.. 도주했다 현장 다시 와 확인도 LV 15 아들래미 04-19 43
14681 12살 딸 학교 안보낸 50대 모친 징역형 LV 15 아들래미 04-18 70
14680 필로폰 투약 뒤 모텔에 불 지르려 한 50대 실형 LV 15 아들래미 04-18 37
14679 '10년간 집안 곳곳에 몰카'…제약사 대표 아들 구속 LV 15 아들래미 04-18 70
14678 산불 난 광주 남구 야산서 불탄 20대 여성 시신 발견…경찰 수사 착수 LV 15 아들래미 04-18 58
14677 경찰 "진주 아파트 방화살인 피의자 안인득, 신상 공개 결정" LV 15 아들래미 04-18 45
14676 '모델 추행' 사진작가 로타 징역 8월…법원 "진술 일관" LV 15 아들래미 04-17 160
14675 전남 신안 야산서 백골상태 시신발견…경찰 수사 LV 15 아들래미 04-17 81
14674 부천 고시텔 업주 살해 40대 남성 '국민참여재판' 간다 LV 15 아들래미 04-17 55
14673 진주 아파트서 방화·흉기난동..12살여아 등 사망5명·부상13명(종합2보) LV 15 아들래미 04-17 62
14672 고교생 때 여성 성폭행한 30대 1/8년만에 뒷덜미 잡혀 LV 15 아들래미 04-17 126
14671 옹진군 옛 군청 폐건물서 8개월전 실종된 70대 시신 발견 LV 15 아들래미 04-16 92
14670 '강간 무죄'에 동반자살 부부 사건…1년만에 대법 유죄 확정 LV 15 아들래미 04-16 110
14669 검찰 '신생아 사망은폐' 차병원 의사에 구속영장 청구 LV 15 아들래미 04-16 42
14668 갈색 맥주 페트병 없어진다..환경부, 색 있는 페트병 퇴출 LV 15 아들래미 04-16 54
14667 찜질방 여자 화장실서 성폭행 시도 20대 구속 LV 15 아들래미 04-16 85
14666 고가 자전거 상습절도 60대 구속 LV 15 아들래미 04-15 68
14665 어린 의붓딸 7차례 성폭행한 40대 남성 징역 8년 LV 15 아들래미 04-15 75
14664 중국인 여성 고용해 불법 성매매 영업한 60대 업주 '입건' LV 15 아들래미 04-15 71
14663 짝사랑하던 60대 여성 농약으로 살해하려한 70대 '구속' LV 15 아들래미 04-15 45
14662 삐뚫어진 동갑 우정…클럽 만취여성 유인해 성추행 LV 15 아들래미 04-15 110
14661 “우리 집 가자” 여학생 2명 납치하려 한 30대 남성 LV 15 아들래미 04-14 186
14660 "민원 불만" 구청에 불지른 60대에 구속영장 청구 LV 15 아들래미 04-14 59
14659 주당 52시간 넘겨 일하다 뇌출혈 온 마트 직원…법원 "산재 인정" LV 15 아들래미 04-14 83
14658 ‘군대 안 가려고’ 치킨 먹고 체중 늘린 20대에 ‘무죄’ LV 15 아들래미 04-14 112
14657 [단독] 분당차병원, 분만 중 아이 떨어뜨려 숨진 의료과실 3년간 은폐 LV 15 아들래미 04-14 65

조회 많은 글

댓글 많은 글

광고 · 제휴 문의는 이메일로 연락 바랍니다.  uuoobe@hotmail.com   운영참여·제안 | 개인정보취급방침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