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인천 지하철서 패딩 찢고 도주..경찰 수사

  • LV 15 아들래미
  • 비추천 0
  • 추천 7
  • 조회 116
  • 2019.01.08 10:54

인천 지하철에서 누군가가 패딩을 칼로 찢고 도주했다는 112신고가 접수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습니다.

 

인천 남동경찰서는 지난달 31일 밤 10시쯤 20대 여성 A 씨가 지하철에서 누군가가 자신의 패딩을 칼로 찢었다고

신고했다고 밝혔습니다.

 

A 씨는 "수인선 소래포구역에서 지하철을 갈아타 인천 지하철 1호선 예술회관역에서 내렸는데 열차 안에서

누군가가 칼로 패딩을 그은 것 같다"고 주장했습니다.

 

최근 A 씨가 칼로 찢긴 패딩 사진을 SNS에 올리면서 유사한 피해를 호소한 댓글이 잇따르고 있습니다.

 

경찰은 지하철 역사 등지의 폐쇄회로 CCTV를 확보해 정확한 사실관계를 확인할 예정입니다. 

추천 7 비추천 0

트위터 페이스북 다음요즘 싸이공감 구글 북마크 네이버 북마크
이슈/토론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14244 케어 박소연 '개고기 영상' 올리고 "도살 때문에 안락사" (1) LV 15 아들래미 01-20 49
14243 직원 장례식 다음날 노래방 간 구청장… 여직원 성추행 의혹까지 LV 15 아들래미 01-20 38
14242 [단독]교권 추락에 교단 등지는 교사들…2월 명퇴신청 벌써 6039명 LV 15 아들래미 01-20 37
14241 ‘정치적 이념 강요 혁신학교’ 보도에, 졸업생 “사실과 다르다” LV 15 아들래미 01-20 28
14240 "내 자리 비워 놔" 창원시설공단 골프연습장 갑질 논란 (1) LV 15 아들래미 01-20 32
14239 검도부 학생 폭행·추행 감독...징역형 집행유예 확정 LV 15 아들래미 01-19 63
14238 사라지는 만원 지폐…천원권보다 유통 적어졌다 LV 15 아들래미 01-19 62
14237 회식 뒤 배달용 오토바이로 귀가하다 사고 사망..法 "업무상 재해" LV 15 아들래미 01-19 56
14236 여성 거주 원룸 두차례 침입 초콜릿 3개 먹고 샴푸 훔친 20대 '징역형' LV 15 아들래미 01-19 82
14235 성대앞 '풀무질' 폐업위기 넘겨..20대 3명이 인수해 새출발 LV 15 아들래미 01-19 61
14234 손님 명품가방 몰래 숨겨두고 되돌아와 훔친 대리기사 LV 15 아들래미 01-18 125
14233 [단독]조윤호 대표 "스킨푸드·아이피어리스 모두 매각하겠다" LV 15 아들래미 01-18 60
14232 "속비닐, 장바구니 이용 안됩니다"…마트 계산대에서 승강이 (1) LV 15 아들래미 01-18 85
14231 ‘개목줄 질식사’ 3세 남아 사망 후 부모가 벌인 기막힌 손배소송 LV 15 아들래미 01-18 87
14230 육해공 군번 모두 가진 첫 군인…헬기조종사 오지성 준위 LV 15 아들래미 01-18 80
14229 김천시청 손도끼 난동…"하루 전 신고 방치" vs "사실 아니다" LV 15 아들래미 01-17 86
14228 '대리기사가 안 와서'…현직 경찰 음주운전 하다 트럭 들이받아 (1) LV 15 아들래미 01-17 64
14227 '치매 오진 손배소 패소' 80대 대법원서 숨진채 발견(종합) LV 15 아들래미 01-17 53
14226 벤츠, 주행중 화재 배상 요구 '1인 시위' 차주 고소 (1) LV 15 아들래미 01-17 70
14225 매년 날아오는 적십자 용지.. 내 주소·이름 어떻게 아는걸까 LV 15 아들래미 01-17 78
14224 "낯이 익은데…" 은행원 눈썰미로 보이스피싱 인출책 검거 LV 15 아들래미 01-16 110
14223 엄동설한에 '뜨거운' 에어컨 경쟁…"화두는 AI·미세먼지" LV 15 아들래미 01-16 77
14222 "올해 설 차례상 차리는데 20만4천원…작년보다 2.3%↑" LV 15 아들래미 01-16 54
14221 "사고로 하지 마비"…보험금 10억 타내고 운전대 잡아 LV 15 아들래미 01-16 72
14220 119구급대원, 3월부터 긴급상황서 심전도 측정·탯줄 절단 가능 LV 15 아들래미 01-16 42
14219 20대 여성 2명 중 1명 "나는 페미니스트" LV 15 아들래미 01-15 148
14218 대학 내 '똥군기' 또 논란…“CC금지 각서 받아, 걸리면 장학금 반납” LV 15 아들래미 01-15 120
14217 '1+1' 추가 포장 금지…택배 비닐 '뽁뽁이' 없앤다 LV 15 아들래미 01-15 78
14216 "차라리 발기부전 주세요"…덜 흉한 그림 사재기 극성 "담배 전쟁중" (2) LV 15 아들래미 01-15 158
14215 [세상말세]"아랫집인데 문 좀"..새 아파트만 찾는 '수상한 불청객' LV 15 아들래미 01-15 93

조회 많은 글

댓글 많은 글

광고 · 제휴 문의는 이메일로 연락 바랍니다.  uuoobe@hotmail.com   운영참여·제안 | 개인정보취급방침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