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돌밭 길의 요괴

  • LV 7 공미니
  • 비추천 0
  • 추천 7
  • 조회 1267
  • 2017.10.07 23:10

혼자서 적적하게 돌밭 길을 걷고 있는데,

옆 경사면에서 작은 돌이 굴러떨어졌다.

 


그게 계속 이어지더니 끝내 무거운 땅 울림이 들려오기 시작했다.

퍼뜩 위를 올려다보니 사람 하나는 가볍게 짓눌러버릴 크기의 바위가 굴러떨어지고 있었다.

 


순간 뭘 어떻게 해야 할지도 모르겠고, 머릿속이 하얘졌다.

그저 머리를 부둥켜안고 웅크렸다.

 


[아하하하하하!]

난데없이 웃음소리가 울려 퍼졌다.

 


눈을 감고 벌벌 떨고 있었지만,

아무리 시간이 지나도 바위가 떨어질 기미가 보이질 않았다.

 


천천히 눈을 뜨자 바위는 눈 앞에서 멈춰서 있었다.

그리고 즐거운 듯한 웃음소리가 사라짐과 동시에, 바위 또한 쓱 사라지고 말았다.

 


 

추천 7 비추천 0

트위터 페이스북 다음요즘 싸이공감 구글 북마크 네이버 북마크
공포게시판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조회 추천
알림 공포게시판 이용시 주의사항 (5) LV admin 허니스 7337 20
663 김해 삼방천 귀신 이야기 LV 2 호날두마리… 211 6
662 고속도로 졸음 쉼터 LV 2 호날두마리… 152 3
661 소복입고 웃으면서 지1랄춤을 추는 귀신 (1) LV 1 호날두마리… 2016 6
660 공포) 무한도전 아무도 못보고 폐기된 특집 (1) LV 1 호날두마리… 4445 17
659 어릴적 들은 제사에 얽힌 이야기 LV 2 호날두마리… 469 2
658 제주도 여행때 찍은 사진에서 정체모를 소녀의 얼굴이... (2) LV 1 호날두마리… 1043 5
657 가위 눌린썰 1 LV 2 Deathtiny 384 6
656 롯데월드 혜성특급 괴담 LV 1 호날두마리… 870 3
655 컨저링 속 인형 실화 ㄷㄷ LV 1 호날두마리… 774 3
654 만지는 물건마다 불이 붙는 11살 소녀 ㅎㄷㄷ LV 2 따꼬야끼 1555 5
653 삶에 대한 공포,,의미의 부재 행복의 목적추구의 허무를 느끼는 아침 LV 3 아제이즐 1001 3
652 고양이에 무서움... LV 2 하늘아래뫼… 1912 8
651 펌] 집가는길..대리기사 인가? 아닌가? (실화 (2) LV 7 공미니 1932 11
650 구포역 괴담 - LV 7 공미니 1813 6
649 유명한 물귀신 이야기 (1) LV 7 공미니 1673 10
648 돌밭 길의 요괴 LV 7 공미니 1268 7
647 존재하지 않는 초소 LV 7 공미니 1349 8
646 아마 최고의 공포 실화 아닐까 싶습니다. (2) LV 1 나도야키 2064 9
645 : 공원 화장실 - (3) LV 7 공미니 1914 8
644 웅덩이 LV 7 공미니 1287 8
643 경산 안경공장 (1) LV 7 공미니 1918 8
642 한지민 닮은 누나가 소리괴물에 홀린 썰.bgm (2) LV 2 자투리 6287 13
641 야밤에 혼자보면 지릴듯.. (1) LV 18 볼매머스마… 2415 10
640 저수지 낚시 LV 7 공미니 1791 9
639 신막정과 머슴귀신 LV 7 공미니 1517 10
638 괴담] 귀신이 되어버린 비운의 여인 '한야' (1) LV 7 공미니 1615 8
637 부산 구포역 괴담 (1) LV 7 공미니 1802 8
636 붉은 옷을 입은 여자 LV 7 공미니 1447 8
635 강 너머 전우 LV 7 공미니 1515 8
634 ] 원숭이상 LV 7 공미니 1667 7
광고 · 제휴 문의는 이메일로 연락 바랍니다.  uuoobe@hotmail.com   운영참여·제안 | 개인정보취급방침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