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힘이드네요

  • LV guest 익명
  • 비추천 2
  • 추천 8
  • 조회 1871
  • 2018.04.10 15:28

사는게 많이 힘드네요

다들 이렇게 힘들게 사시나요??

고민상담까지는 아니고

그냥 사는게 힘들어서 넋두리 한번 하고 갑니다

다들 힘내서 살아요

 

추천 8 비추천 2

트위터 페이스북 다음요즘 싸이공감 구글 북마크 네이버 북마크
LV 6 석난
쉽진 않지만 어려운 길은 최대한 피해서 가려고요 ㅎ
LV 5 슈라99
가는 시간이 너무 아까운 사람들
가는 시간이 너무 안가다는 사람들
저역시 후자에 속하고 있지만
이세상에 미련도 후회도 없지만
저는 아직 내가 이세상에 와서 짊어질 짐들이
남아서 살고 있습니다
다들 사는게 많이 힘들고 하지만
저를 보고 저를 위해서 힘내라고 하는
식구들 있습니다 그게 내 가정이든
부모님이든
그래서 저는 아직도 제가 이세상에서
적어도 필요로 하는사람이구나 하면서
살아 가고있습니다
정말 서로 힘내서 살아 봅시다
LV 5 나라미르
사는게 너무 힘들고, 때로는 허무해서 안좋은 시도를 몇번 했었습니다...
물론.....실패했기때문에 이렇게 댓글도 남기지만요.
실패후 뒷처리가 더럽고, 창피하고.......'내가 더러워서 그냥 열심히 살아야지!'하고 살아옵니다만...
점점더 사는게 힘드네요 ㅠㅠ  지금보다 나은 내일이 올지는 모르겠습니다만....마지막까지 최선을 다해봅시다.

노래 추천해드릴게요.....들국화의 '사노라면'
LV 5 아하그렇구…
대부분 다들 그렇게 힘들게 사는듯 합니다.....
LV 8 튼튼
어깨에 올려진 짐이 너무 많네요....
하루하루 버티며 살아가고 있습니다...
이시대의 모든 가장들이여 힘내서 살아갑시다...
LV 7 윤서현
인생은 멀리서 보면 희극, 가까이서 보면 비극 이란 말이 있죠.
주의를 둘러봐면 나만 힘든거 같지만, 사실 많은 사람들이 힘들게 살고 있을겁니다.
잘 보이지 않아서 그럴뿐입니다.
LV 1 MacPilot
군대 다시 한번 간다고 생각해요.

실제로 만29세전에는 재입대 가능합니다.
LV 7 세모울프
그럽시다.
 나날이 빚은 늘고 평생 빚만 갚다 갈것같은데요
고민중에 첫번째가 머니가 아닐까요 현대 삶엔 뭘 하려해도 돈이 필요하니까요
아둥바둥하면서도 어떻게는 지나가더라구요 계획한대로 진행되면 좋겠지만
인생은 그렇게 흘러 가지 않더군요.
임기응변이 강하고 렌탈이 강하신분이 잘 견디신다는 열심히 살아봐야지요 벽에 응가 바를때까지.....
LV 6 popo50
사는게 힘들기는 한데 저는 빛이 조금씩 보이고 있어요.  누구든지 조금씩 다 힘든데요. 빛을 찾아가는 과정을 고생한다고 생각하지말고 행복한곳으로 가는 여정이라고 생각하면 좋을거 같아요. 현재 사업 3년차구요.  사업이 궤도에 오르면 직장인 최고월급 정도는 아주 손쉽게 넘어설거 같아요.  그리고 어깨에 짐이 없어요.  빚도 없고 다른 부담도 없어요.  나중에 많이 남겨서 사회에 기부해도 좋고요.  안 남아도 그 여정에서 빛을 발견하고 따라간다면 마음만은 행복할거라고 생각해요. 한줄기 빛을 따라가는 지금이 행복합니다. 행복하다고 생각해보세요.  그렇게 생각하면 착각으로라도 행복해지는거죠. 음악을 들었을때 잠시 행복하다고 느끼는것처럼...
고민상담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4475 문무게 120키로 남자임니다 ㅠㅠ (10) LV 3 난다킴 07-22 545
4474 라돈 검출된 돌침대 어떻게해야하나요? (3) LV 2 대추나무대… 07-21 273
4473 앞으로의 길을 어떻게 해야할까요.. (4) LV 2 나냐니뇨 07-19 640
4472 어깨 운동 질문입니당 (7) LV guest 익명 07-17 798
4471 남자들에게 질문(조루증수술) (6) LV guest 익명 07-12 2889
4470 형제 있어? 자매 있어? 질문... (3) LV guest 익명 07-11 818
4469 인생고민상담 부탁드려요 [특히 남성들] (15) LV guest 익명 07-09 1487
4468 편의점 창업 해보신분들 계신지요 (7) LV guest 익명 07-09 868
4467 허벌라이프 효과있나요? (9) LV guest 익명 07-06 1150
4466 안녕하세요. 혹시 사이비종교에서 말인데요. (9) LV 4 몽땅나무 07-03 1135
4465 푸켓 여행 (9) LV guest 익명 07-02 978
4464 이건 무슨심리일까요?여성분들...좀 알려주세요. (11) LV guest 익명 06-24 2881
4463 마음이 아픕니다. (3) LV guest 익명 06-23 938
4462 생리 주기가 불규칙하고 질염이 자주 생기는데 임신하는건 문제 없을까요? (15) LV guest 익명 06-21 3149
4461 사고만 자꾸 치네요! (6) LV 14 아들래미 06-19 1465
4460 퇴직금 받고 그만둘까요 안받고 이번달 말까지 하고 그만둘까요? (8) LV guest 익명 06-19 1614
4459 다시 할 수 있는 용기가 생기지 않아요 (7) LV guest 익명 06-15 1328
4458 저도 친구 문제로 고민이에요. (11) LV guest 익명 06-15 968
4457 개인기준 너무스트레스 받는게 있습니다 (5) LV guest 익명 06-15 609
4456 오랜만에 만난 동네 친구 때문에 감정이 복잡해 집니다. (8) LV 7 바람과물 06-14 1222
4455 이러한 감정이 이사람이라 그런건지 내가 바뀌건지 궁금합니다. (4) LV guest 익명 06-12 912
4454 월급쫓아가면 상사가 문제고, 사람이 괜찮으면 일이 장난아니고,, (6) LV guest 익명 06-09 1236
4453 사이비종교에빠진그녀 (14) LV guest 익명 06-07 2281
4452 기다려달라는여자.. (9) LV guest 익명 06-06 1767
4451 소음관련 신고 방법 (5) LV 1 lucikky 06-05 967
4450 고백했습니다. (7) LV guest 익명 06-05 1022
4449 좋아하는사람이 있는데요... (6) LV guest 익명 06-05 813
4448 밑에 성추행범 몰린 사람입니다 (18) LV guest 익명 06-03 2494
4447 현금을 도난당했어요 (6) LV guest 익명 06-03 941
4446 술취한 여성 집에 데려다주니.. 성추행범.. (23) LV guest 익명 06-01 3897
광고 · 제휴 문의는 이메일로 연락 바랍니다.  uuoobe@hotmail.com   운영참여·제안 | 개인정보취급방침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