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국방부서 왔다" 속이고 전방부대 진입, 북한으로 탈출시도

  • LV 13 아들래미
  • 비추천 1
  • 추천 4
  • 조회 491
  • 2018.03.13 19:33

군 관련 사업 수주 무산에 불만을 품고 북한으로 탈출하려 한 혐의로 기소된 30대 중소기업 대표에게 법원이 징역형의 집행유예를 선고했다.

 

대구지법 형사5단독 이창열 부장판사는 국가보안법 위반(잠입·탈출), 군사기지 및 군사시설 보호법 위반 등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A씨에게 징역 1년 6개월에 집행유예 3년, 자격정지 1년 6개월을 판결했다고 13일 밝혔다.

 

보호관찰을 받을 것도 명령했다.

 

A씨는 2012년 5월 24일 오전 8시 45분께 승용차를 몰고 군사도로 등을 이용해 비무장지대(DMZ) 인근 최전방부대 초소까지 접근한 뒤 북한으로 탈출하려 한 혐의로 기소됐다.

 

그는 검문이 소홀한 틈을 타 군 통제보호구역에 진입한 뒤 전방부대 초병에게 "국방부에서 왔다"고 둘러대 위병소 초소까지 통과하는 데 성공했다. 그러나 보고를 받은 부사관이 신분 확인에 나서 들통이 났다.

 

검찰은 그가 군 관련 사업 수주가 무산된 것과 관련해 남한 사회에 불만을 품고 있었다고 설명했다.

 

법원은 A씨의 이적표현물 제작·소지에 따른 국가보안법 위반(찬양·고무 등) 혐의는 무죄로 판단했다.

 

A씨는 "남한 사회를 전복하려거나 남한생활에 환멸을 느껴서가 아니라 '종말이 왔다'는 망상에 빠져 북한으로 가려고 한 것에 불과하다"고 주장했으나 법원은 이를 받아들이지 않았다.

 

이 부장판사는 "군 사업 수주에 실패한 뒤 국방부 등에 불만을 품고 있었던 점 등 당시 상황을 볼 때 검찰 공소사실을 유죄로 인정한다"고 판시했다.  

추천 4 비추천 1

트위터 페이스북 다음요즘 싸이공감 구글 북마크 네이버 북마크
이슈/토론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13641 [단독]주가조작 상습범, 주식 못사게 한다 LV 14 아들래미 06:42 28
13640 [한입뉴스] 크라운 '콘칩'에 C가 붙은 이유는 LV 14 아들래미 06:33 26
13639 "얘야! 보이스피싱 같다" 20대 손녀 사기피해 막은 70대 할머니 (2) LV 14 아들래미 06:24 29
13638 '곰탕집 성추행' 실형 이후…남녀 성대결 확산 조짐 (2) LV 14 아들래미 06:22 29
13637 외박 문제로 아내 전치 8주 폭행한 30대 남성, 항소심서 실형 선고 LV 14 아들래미 06:18 20
13636 라돈, 이번엔 베개·매트리스서 최대 10배 검출 LV 14 아들래미 09-19 36
13635 [성매매특별법 14년] (1)집창촌 개점휴업…인적 없고 재개발 바람 LV 14 아들래미 09-19 81
13634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퓨마 사살…동물원 꼭 있어야 할까요 LV 14 아들래미 09-19 34
13633 위화감 만드는 수학여행비..세종시 특목고 1인당 446만5000원 LV 14 아들래미 09-19 47
13632 9명 숨진 세일전자 화재..경비원이 경보기 고의로 꺼 피해 키워 LV 14 아들래미 09-19 38
13631 “내 개인정보 얼마나 갖고 있죠?” 물을 땐 10일 이내 회신해야 LV 14 아들래미 09-18 67
13630 통계청 가계동향, 소득·지출 연계한 새 지표로 2020년부터 공표 LV 14 아들래미 09-18 28
13629 잘못 송금한 돈 80% 돌려받는다…'착오송금' 피해 구제책 추진 LV 14 아들래미 09-18 39
13628 노안으로 착각하기 쉬운 백내장, 백내장 수술의 적기는?…“정확한 진단이 중요해” LV 14 아들래미 09-18 28
13627 며늘애·시엄마님이 ‘시월드’방을 나가셨습니다 LV 14 아들래미 09-18 48
13626 숙명여고 문제유출 의혹 '쌍둥이 아빠' 피의자 신분 소환 LV 14 아들래미 09-17 114
13625 [NOW] 교문 앞… '학생 주임'보다 무서운 '화장 주임'이 뜬다 (1) LV 14 아들래미 09-17 108
13624 한밤중 공원서 여성 성폭행하려던 불법체류자 영장 LV 14 아들래미 09-17 132
13623 청주 모 초교 여교사 자택서 숨진 채 발견..경찰 수사 LV 14 아들래미 09-17 96
13622 명동 실탄사격장서 30대 자신이 쏜 총에 사망.."극단적 선택" LV 14 아들래미 09-17 76
13621 버스정류장에 음주운전 차량 돌진해 60대 남성 1명 숨져 LV 14 아들래미 09-16 43
13620 집 없는 자 vs 집 있는 자… 둘로 갈라진 한국 (2) LV 14 아들래미 09-16 82
13619 출소 석 달만에 또 커터칼 휘두른 20대 여성 징역 3년 (1) LV 14 아들래미 09-16 57
13618 "알바도 '빽' 없으면 못한다"…대학가 편의점 경쟁률 10대1 LV 14 아들래미 09-16 36
13617 집 있으면서 영구임대 거주한 7600명 퇴거 LV 14 아들래미 09-16 50
13616 부산서 의심증세 보인 메르스 접촉자 음성 판정(종합) LV 14 아들래미 09-15 41
13615 무면허 차량, 고속도로서 유치원 버스와 충돌…인명 피해 없어 LV 14 아들래미 09-15 48
13614 ‘OO녀’부터 유명 연예인 사망·폭행설까지…‘지라시’는 도대체 누가? LV 14 아들래미 09-15 82
13613 모텔 여고생 사망…17살 A군은 어떻게 모텔에 들어갔나 LV 14 아들래미 09-15 102
13612 고깃집 여주인이 '복면강도' 결심…벼랑 끝 자영업자 최후의 선택 LV 14 아들래미 09-15 43

조회 많은 글

댓글 많은 글

광고 · 제휴 문의는 이메일로 연락 바랍니다.  uuoobe@hotmail.com   운영참여·제안 | 개인정보취급방침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