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대학생 단체 "자유한국당·바른미래당, 평창올림픽 방해 말라"

  • LV 13 아들래미
  • 비추천 1
  • 추천 7
  • 조회 426
  • 2018.02.13 20:10

대학생 단체인 '한국대학생진보연합'은 13일 자유한국당과 바른미래당을 향해 "평창올림픽을 방해하려는 모든 행위를 중단하라"고 촉구했다.

 

이들은 이날 서울 여의도 자유한국당, 바른미래당 당사 앞에서 잇따라 기자회견을 열고 "평창올림픽을 평화올림픽으로 만들기 위한 노력이 빛을 내는 이 순간 민족의 화합을 방해하고 재를 뿌리려는 세력이 있다"며 이같이 주장했다.

 

이들은 두 정당에 대해 "북한의 올림픽 참여로 어느 때보다 평화의 바람이 불고 있는데 계속해서 북한의 행보에 딴지를 걸고 문재인 대통령을 비난하고 있다"면서 "지금은 평창올림픽이 성공적으로 마치길 바라고 응원해야 할 때"라고 지적했다.

 

이어 "국민은 평창올림픽의 평화적 성공을 기대하고, 올림픽 이후에도 북한과의 대립, 대결이 아닌 대화, 화해를 원하고 있다"며 "국민의 요구를 무시한 채 평창올림픽의 성공을 막기 위한 막말을 한다면 정당으로써 존재할 필요가 없다"고 주장했다.

이들은 기자회견을 끝내고 항의 내용을 담은 서한을 각 당에 전달했다.  

추천 7 비추천 1

트위터 페이스북 다음요즘 싸이공감 구글 북마크 네이버 북마크
이슈/토론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13062 [단독] “그들은 사냥감처럼 NF 찾았다”…비공개촬영회 사진작가의 폭로 LV 14 아들래미 05-27 64
13061 한강대교서 30대 남성 1시간 투신 소동 "답답하다" LV 14 아들래미 05-27 45
13060 [단독] “뭐가 예술사진이에요. 그건 강간이었어요.” (1) LV 14 아들래미 05-27 71
13059 "내비게이션 조작하다가" 견인차가 5중 추돌…1명 숨져 LV 14 아들래미 05-27 34
13058 '강남 오피스텔 살인' 60대 경비원 2명 무방비 상태서 참변 LV 14 아들래미 05-27 38
13057 목소리 낸 아이돌… 페미니즘 논쟁에 휘말리다 (1) LV 14 아들래미 05-26 106
13056 애견호텔 맡긴지 9시간만에 피투성이 돼 돌아온 반려견 LV 14 아들래미 05-26 94
13055 '양예원 카톡' 보도에 수사관계자 "2차가해" 이례적 공개비판 LV 14 아들래미 05-26 86
13054 주유소 휘발유 평균가 1천600원 육박…3년5개월만에 최고 LV 14 아들래미 05-26 60
13053 카톡 보도에 입장 밝힌 양예원 “가장 무서운 건 유출” LV 14 아들래미 05-26 83
13052 중공의 파룬궁 박해 - 반인류 범죄 LV 2 구인2 05-26 89
13051 "삼성, 애플에 5,800억 배상"···제 자식만 챙긴 미국 법원 LV 14 아들래미 05-25 116
13050 머그잔에 오줌, 창 깨진 채 운행…개념없는 한국사회 LV 14 아들래미 05-25 130
13049 작년 실종아동 2만명…유전자정보로 14년간 280명 가족 찾아 LV 14 아들래미 05-25 57
13048 학대 받던 개 입양 후 때려죽인 견주 (1) LV 14 아들래미 05-25 100
13047 “피팅모델보다 심해” 코스프레 업계도 ‘미투’ LV 14 아들래미 05-24 397
13046 국내 최대 웹툰 불법유통 '밤토끼' 적발…2천억대 저작권 피해 LV 14 아들래미 05-24 136
13045 5G시대 통신비 오르나…초기엔 쓰는 만큼 내는 종량제 유력 LV 14 아들래미 05-24 77
13044 세 불리는 유튜브·지니… 음원시장 빅뱅 오나 LV 14 아들래미 05-24 64
13043 '환경호르몬 덩어리' 영수증, "안 받는게 최선" LV 14 아들래미 05-24 131
13042 극심한 구직난에...'취업학원' 가는 고교생 LV 14 아들래미 05-22 104
13041 대리점이 직접 '휴대폰 유심' 유통한다 LV 14 아들래미 05-22 103
13040 음악감상도 멜론보다 유튜브, 국내 음원시장까지 잠식 우려 LV 14 아들래미 05-22 76
13039 우체국 환전 10곳으로 확대 LV 14 아들래미 05-22 64
13038 “오빠~대물이어야 뒤로도 작업을 잘해”…끊임없는 ‘여혐’광고 LV 14 아들래미 05-22 260
13037 "아파트서 떨어진 아령에 주민 부상"…용의자는 7살 소녀 LV 14 아들래미 05-21 185
13036 크라운제과 '국희샌드' 등 8개 제품 가격 인상 LV 14 아들래미 05-21 92
13035 "문화재 존재 알고도 공사 강행…책임자 중징계해야" LV 14 아들래미 05-21 108
13034 KTX 진상 고객 혼낸 공무원… 알고 보니 김부겸 장관 LV 14 아들래미 05-21 164
13033 [팩트체크]'버스 용변사건' 교사는 정말 최선을 다했나, 법원판결문 뜯어보니 (1) LV 14 아들래미 05-21 134

조회 많은 글

댓글 많은 글

광고 · 제휴 문의는 이메일로 연락 바랍니다.  uuoobe@hotmail.com   운영참여·제안 | 개인정보취급방침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