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20년전 헤어진 자매' 경찰 도움으로 눈물의 상봉

  • LV 13 아들래미
  • 비추천 0
  • 추천 5
  • 조회 79
  • 2018.02.13 19:32

 20년전 불우한 가정 환경으로 헤어졌던 50대 자매가 경찰의 도움으로 극적 상봉했다.

13일 청주상당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7일 A씨(53·여)로부터 연락이 끊겨 생사를 알 수 없는 언니를 찾아달라는 신고가 접수됐다.

신고를 접한 경찰은 통신 수사와 타기관 연계를 통해 언니 B씨(59)의 거주지를 확인, 자매의 상봉을 도왔다.

미국에 거주하는 A씨는 20여년 전 가정 환경 탓에 헤어진 언니를 찾기 위해 한국을 찾은 것으로 알려졌다.

 

A씨는 “마음의 짐을 내려놓을 수 있었다”며 경찰에 감사 인사를 전했다. 

추천 5 비추천 0

트위터 페이스북 다음요즘 싸이공감 구글 북마크 네이버 북마크
이슈/토론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12601 반값 아이스크림, 동네 슈퍼와의 전쟁 시작됐다…불매운동 번지나(종합) (1) LV 13 아들래미 02-23 103
12600 경주 야산에서 노숙하며 강도짓 30대 캐나다인 검거 LV 13 아들래미 02-23 80
12599 [일상톡톡 플러스] 자녀와 함께 사는 노인, 식사 더 부실하게 한다 LV 13 아들래미 02-23 33
12598 서민 '내집마련 꿈' 이용해 대기업된 부영…실체 드러났다 LV 13 아들래미 02-23 52
12597 행방 묘연한 예비소집 불참 아동 최면술로 찾았다 LV 13 아들래미 02-23 45
12596 '초등생 임신시키고 잠자리 강요' 20대 장애인 징역형 (1) LV 13 아들래미 02-22 105
12595 교통사고 내고 술 취해 길가서 잔 50대..음주측정거부 무죄 LV 13 아들래미 02-22 58
12594 '원장님 처조카 합격시키려'…경쟁자 면접 '91점→16점 조작' LV 13 아들래미 02-22 38
12593 이번에는 '강간 몰카' 서울예대 성폭력 폭로 봇물 LV 13 아들래미 02-22 88
12592 [단독] 호통 판사 천종호 "배려없는 인사로 공황상태" LV 13 아들래미 02-22 52
12591 [TF이슈] '태움', 간호업계 고질적 병폐…대형병원선 '오픈 시크릿' LV 13 아들래미 02-20 104
12590 "내 핸드폰 왜 봐"…지인 얼굴 담뱃불로 지진 20대 실형 LV 13 아들래미 02-20 128
12589 [단독] 한예종 4학년생, 후배 40명 집단폭행…“언행불순하다” LV 13 아들래미 02-20 138
12588 '제자 성추행' 유명배우 겸 대학교수 '중징계' LV 13 아들래미 02-20 99
12587 임신부 등 여직원 23명 성추행 장애인 복지관장 구속 (1) LV 13 아들래미 02-20 97
12586 매일밤 인형뽑기방 지폐교환기 털어 보름새 1천300만원 훔쳐 LV 13 아들래미 02-19 208
12585 제주 땅속 21m에도 가축분뇨…지하수 회복 수십년 걸려 (1) LV 13 아들래미 02-19 170
12584 서울 대형병원 간호사 숨진 채 발견…청와대 국민청원 올라 LV 13 아들래미 02-19 97
12583 부영 "철근 빼먹고 부실시공"…국토부, 3개월 영업정지 강력제재 (3) LV 13 아들래미 02-19 126
12582 [평창ing] 일베 유저 "'세월호 리본 스티커' 김아랑, IOC에 제소했다" (1) LV 13 아들래미 02-19 134
12581 "반말해서"… 산악회원 폭행한 관광버스 기사 LV 13 아들래미 02-18 196
12580 “아기 울음소리 시끄럽다” 이웃 폭행 30대에 벌금형 LV 13 아들래미 02-18 127
12579 “버림 받을까봐”…내연녀 집에 녹음기 설치한 50대 징역형 LV 13 아들래미 02-18 147
12578 [일상톡톡 플러스] "맞벌이가 애 더 적게 낳는다고?" LV 13 아들래미 02-18 83
12577 설 연휴 약국 찾아 삼만리..유명무실 휴일지킴이약국 LV 13 아들래미 02-18 84
12576 중공의 파룬궁 박해 - 반인류 범죄 LV 2 구인2 02-17 162
12575 직장인 평균연봉 3360만원..음식·숙박업 1380만 '최하' LV 13 아들래미 02-17 148
12574 [단독]'대한체육회 막말' 제보 자원봉사자, 인터뷰 제지 압박 받아 LV 13 아들래미 02-17 86
12573 [학생인권,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②]수업중 휴대폰 소지 (1) LV 13 아들래미 02-17 69
12572 “직장인 43.1%, 설날 돈 나갈 일 많아 부담스러워” LV 13 아들래미 02-17 63

조회 많은 글

댓글 많은 글

광고 · 제휴 문의는 이메일로 연락 바랍니다.  uuoobe@hotmail.com   운영참여·제안 | 개인정보취급방침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